KeSPA 전병헌 회장, 회장직 물러나 "명예회장으로 역할"KeSPA 전병헌 회장, 회장직 물러나 "명예회장으로 역할"

Posted at 2014. 12. 16. 17:15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스포츠소식



전병헌 회장이 한국스포츠협회 회장직을 물러난다. ⓒ한국e스포츠협회 제공


한국e스포츠협회 전병헌 회장이 정의화 국회의장의 '사직권고'의 뜻을 받아들여 회장직에서 물러난다.

정의화 국회의장은 지난 10월 31일 법률적 강제성이 없는 '사직권고'를 요청해왔고, 전병헌 회장은 강제성이 없다 하더라도, 국회의장의 요청취지를 받아드리기로 결정했다.

그러나 전병헌 회장은 국회로부터 겸직허가를 받은 국제e스포츠연맹 회장직을 중심으로 e스포츠 종주국인 한국e스포츠 발전을 위해 지속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전병헌 회장은 2013년 1월 24일 한국e스포츠협회 제5기 회장으로 추대됐으며, 당시 '한국e스포츠의 위기'라는 우려를 불식 키시고, 2년만에 한국e스포츠 새로운 전성기를 열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제5기 한국e스포츠협회 주요 활동 내역

01. e스포츠 전국체전 성공리 입성
02. 제8게임단 스폰서 유치-진에어 그린윙스 창단
03. 네이버 스포츠 내 e스포츠 페이지 신설
04. LOL월드챔피언십 한국 결승전 등 진행
05. e스포츠 전문채널 확대(스포티비 게임즈 런칭) 및 e스포츠 전용경기장 넥슨아레나 신설
06. LOL, 스타크래프트2, 피파온라인3, 도타2 등 다종목화 실현
07. 정부 e스포츠 예산 확대(6억→16억)
08. 가족e스포츠대회ㆍ콘텐츠제작지원 등 e스포츠 인식개선과 한류확대 지원 강화
09. KBS 9시 스포츠 뉴스 보도를 통한 e스포츠 인식제고
10. 정식체육종목화를 위한 체육계 교류확대

전병헌 회장은 "2013년 취임하면서 약속했던 '넥스트e스포츠' 플랜들을 일정부분 이상 실현하고, e스포츠 팬들과 한 약속들을 지키기위해 최선을 다했다. 앞으로도 국제e스포츠연맹 회장으로서 e스포츠 종주국인 한국e스포츠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한국e스포츠의 명예회장 역할을 통해 '넥스트e스포츠' 비전을 지속 발전시켜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차기 회장선임까지 한국e스포츠협회를 이끌어갈 조만수 사무총장(회장 직무대행)은 "전병헌 회장이 지휘한 제5기 한국e스포츠협회는 역대 최고의 성과를 올렸고, e스포츠팬들로부터도 많은 지지를 얻었다. 향후 KeSPA는 5기 협회의 성과와 과제를 모두 계승함은 물론, 향후에도 국제e스포츠연맹 전병헌 회장의 e스포츠에 대한 비전, 가치, 철학을 공유함으로서 '넥스트e스포츠' 비전과 가치를 더 발전시켜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