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BTOB', 전남소방본부로 소방장갑 기부 눈길그룹 'BTOB', 전남소방본부로 소방장갑 기부 눈길

Posted at 2015. 1. 6. 11:29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그룹 'BTOB' 모습이다. ⓒ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겨울 시즌송 '울면 안 돼'로 활동 중인 그룹 'BTOB(비투비)'가 '젊은 기부문화인'으로 뉴스에 소개돼 화제다.


KBS뉴스는 지난 5일 밤 방송을 통해 단순 기부를 넘어 사회문제에 공감하고 적극적으로 그 해결을 돕는 이들의 남다른 기부문화에 대해 소개했다.

연말연시 다양한 분야의 연예인들이 성금과 재능기부 형태로 사회참여형 기부에 나서고 있다고 소개한 KBS는 이들 중 가장 먼저 비투비의 기부 사례를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 뉴스는 "소방관들의 열악한 처우를 성토하는 글이 사회적 이슈가 됐다. 이 문제에 한 아이돌 그룹이 주목했다"라며 지난 12월 온라인을 통해 알려진 비투비의 소방장갑 기부에 대한 내용을 심도있게 리포트했다.

비투비는 최근 인터넷을 통해 우연히 소방대원들의 노후 장비 사용 등 열악한 처우에 대한 소식을 접하게 되면서, 이를 돕기 위해 40여 켤레의 소방장갑을 구입, 소방방재청을 통해 기부한 바 있다.

이 소방장갑은 곧 전남소방본부로 전달됐고, 작년 12월 19일 전남소방본부 트위터를 통해 대원들이 인증사진이 공개하며 비투비의 조용한 기부활동이 공개돼 화제를 낳은 바 있다.

KBS와의 인터뷰에서 비투비는 "기본적인 물품부터 굉장히 부족한 것 같았다. 장갑같은 경우 저희가 십시일반 모아서 도움을 드릴 수 있을 것 같았다"라며 소박하지만 진심어린 속 마음을 전해 훈훈한 감동을 전했다.

이들은 연습생 생활부터 실천적인 봉사를 소리없이 꾸준하게 진행해 왔던 터라 이같은 비투비의 따뜻한 선행은 네티즌과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불러 일으키며 젊은 층의 기부 활동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지고 있어 더욱 의미깊은 기부문화의 확산을 예고하고 있다.

한편, 비투비의 러블리한 겨울 시즌송 '울면 안 돼'는 공개 직후 각 온라인 음원차트 상위권 달성은 물론 한터 음반차트에서도 주간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특히, 매 방송 '울면 안 돼' 무대마다 특별함을 더한 상상 속 '겨울 남친룩' 코스튬 의상을 선보이고 있는 비투비는 눈과 귀가 모두 즐거운 그들만의 생동감 넘치는 무대를 선보이며 나날이 그 인기를 더하고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