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나무' 나현-디애나, 스포티 매력 이미지 공개'소나무' 나현-디애나, 스포티 매력 이미지 공개

Posted at 2015. 1. 13. 13:31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소나무 '디애나', '나현' 모습이다. ⓒ티에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초대형 신인' 걸그룹 '소나무'의 서브보컬 나현과 로우래퍼 디애나(D.ana)의 스포티한 매력이 물씬 풍기는 이미지가 공개됐다.

13일 나현과 디애나는 자신들의 트위터를 통해 연습실에서 스트레칭에 한창 몰두하고 있는 이미지 한장과 둘의 미모가 돋보이는 '자체발광' 셀프 카메라를 게재한 것.

나현의 트위터를 통해 공개된 사진 속 둘은 독특한 패턴의 나이키 신상 스포츠 레깅스와 흑백 조화가 돋보이는 티셔츠를 입은 채 다정히 머리를 맞대고 있는 모습이다.

서로의 허리를 감싸 안은 채 돈독한 우애를 자랑하고 있는 동갑내기 나현과 디애나는 데뷔곡 'Deja Vu(데자뷰)' 속 파워풀한 칼군무로 다져진 극세사 개미허리를 드러내 남성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소나무 '디애나', '나현' 모습이다. ⓒ티에스엔터테인먼트 제공


또한, 나현은 "여러분, 동갑내기 저 나현이! 그리고 디애나랑 둘이서 어떤 촬영을 했을까요? 두근두근거려요"라는 멘트를 덧붙이며 의문의 촬영을 암시해 더욱 눈길을 모으고 있다.

디애나 역시 트위터에 유연성이 돋보이는 스트레칭 사진을 게재했다. 한창 몸을 풀고 있는 나현과 디애나의 길쭉한 다리라인은 평소 싱그럽고 상큼한 비쥬얼로 특유의 건강미를 보여줬던 소나무만의 매력을 한껏 어필하고 있다.

탄탄한 롱다리로 대중의 이목을 사로잡은 나현과 디애나는 소나무 내에서도 '장신 라인'으로 꼽히는 21세 동갑내기. 각각 169cm, 170cm라는 늘씬한 키를 가진 나현과 디애나는 현재 건국대학교 영화예술학과와 동덕여자대학교 방송연예과에 재학 중인 연예계 유망주다.

흠 잡을 곳 없는 '무결점' 몸매로 확실한 반전매력을 선사한 소나무는 최근 공신력 있는 가온 앨범차트 판매 순위에서 데뷔앨범 '데자뷰'로 1위를 차지하고, 지난 주 공중파 음악방송 이후 포탈 사이트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 1위에 등극하는 등 뜨거운 인기몰이 중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