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유재석-하하, '위 아래' 댄스 도전 '파격 퍼포먼스''런닝맨' 유재석-하하, '위 아래' 댄스 도전 '파격 퍼포먼스'

Posted at 2015. 1. 25. 11:16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런닝맨' 프로그램 모습이다. ⓒ런닝맨 제공


SBS '런닝맨' 유재석-하하가 화제의 걸그룹 'EXID'의 '위 아래' 댄스에 도전하는, '파격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25일 방송될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 231회분은 3년 만에 완전체로 돌아온 '유임스본드' 유재석이 후계자를 찾기 위한 '나를 찾아줘 레이스' 편으로 구성된다.

2011년부터 '유임스본드’' 활약해 온 유재석이 2012년에 이어 세 번째로 '유임스본드'로 대활약을 펼칠 예정이어서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는 것.

무엇보다 유재석은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상천외한 게임 퍼레이드 속에서도 거부할 수 없는 코믹 본능으로 현장에 웃음 폭격을 날렸다.

유재석이 하하와 함께 최근 폭풍 인기를 끌고 있는 '위 아래' 댄스를 선보인 것. 능수능란한 웨이브와 섹시함 대신 멈출 수 없는 요절복통 웃음을 선사한 유재석의 댄스 실력에 현장에 있던 멤버들과 스태프들은 웃음을 멈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유재석의 갑작스런 '위 아래' 댄스 공개는 하하의 1:1 게임 대결 요청에서 시작됐다. 각양각색 다양한 게임룸이 마련된 이번 레이스에서 하하가 두 명이 겨뤄야 하는 1:1 게임룸에 들어가게 됐고, 때마침 길을 지나던 유재석에서 게임 대결을 제안하며 두 사람의 미묘한 신경전이 펼쳐졌던 것.

결국 유재석은 하하의 요청을 승낙할지 거부할지 고민하던 중, EXID의 노래 '위 아래'를 유재석표 코믹 가사로 개사한 '해 말아'로 불러내는 퍼포먼스를 펼쳐 현장을 들끓게 만들었다.

100% 순발력으로 이뤄진 즉석 패러디 공연인데다, 깐죽대듯 '해 말아'를 외치며 파격 댄스를 선보인 유재석의 코믹 본능이 큰 웃음을 선사했다는 귀띔이다.

뿐만 아니라 유재석은 유임스본드 시리즈 제3탄으로 꾸며진 이번 레이스에서 남다른 비상함으로 미션을 수행해나가며 후계자 선정에 호기심을 유발시켰다.

특별 게스트 없이 오직 7명의 '런닝맨' 멤버로만 꾸며진 이번 레이스가 더욱 알쏭달쏭한 추리와 추격 끝에 최종 우승자의 기쁨을 누구에게 안겨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제작진 측은 "'런닝맨' 멤버들로만 펼쳐진 이번 레이스에서 유재석의 깜찍한 '위 아래' 댄스가 현장에 유쾌한 웃음을 안겨줬다"라며 "역시 '예능킹' 유재석의 내공에서 나온 순발력 넘치는 개사 본능과 댄스 실력이 시청자들을 박장대소하게 만들 것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3년 만에 돌아온 유임스본드' 특집으로 진행되는 '일요일이 좋다-유임스 본드 3탄 후계자 전쟁' 편은 25일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