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고창석, '킬미, 힐미'서 '단팥 고창석' 등극배우 고창석, '킬미, 힐미'서 '단팥 고창석' 등극

Posted at 2015. 2. 12. 11:21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고창석' 모습이다. ⓒ블러썸엔터테인먼트 제공


MBC 수목드라마 '킬미, 힐미'에서 정신건강의학계의 거목 '석호필' 역으로 활약하고 있는 고창석이 특유의 절대 존재감을 발휘하며 '단팥 고창석'으로 등극했다.

'단팥 고창석'이란 단팥빵에서 단팥의 중요성을 비유한 것으로, '킬미, 힐미'에서 진지함과 코믹스러움을 오가는 완벽한 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고창석의 존재감을 표현한 애칭.

극 중 고창석은 미국에 있을 당시 지성(차도현 역)에게 최초로 '다중 인격 장애' 판정을 내린 인물이자 현재 황정음(오리진 역)의 의대 지도를 담당하고 있는 교수.

고창석은 지성의 다중인격으로 인해 벌어지는 위기 상황마다 그의 행동 속 단서를 유추해 정확한 판단을 내리고, 예리한 추리력으로 해결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이에 '신의 촉각', '감지센서', '명탐정 고창석' 등의 애칭에 이어 '단팥 고창석'이라는 별명까지 얻게된 것.

한편 지난 11일 방송된 '킬미, 힐미' 11회에서도 고창석은, 지성에게 지하실 공포증이 있으며 그로 인해 어린 시절 겪은 폭력이나 학대가 다중인격 발병의 원인인 것 같다고 알려주며 결정적인 정보를 제공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