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서지혜, '펀치' 마지막 방송 앞두고 종영 소감 밝혀배우 서지혜, '펀치' 마지막 방송 앞두고 종영 소감 밝혀

Posted at 2015. 2. 17. 10:05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서지헤' 모습이다. ⓒ점프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서지혜가 '펀치'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종영 소감을 밝혔다.

서지혜는 소속사 점프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이렇게 멋진 작품을 함께 할 수 있어서 행복했고, 최연진이라는 잊지 못할 캐릭터를 만나게 돼 기쁘다. 또 좋은 선배님들 사이에서 연기하면서 많은 것을 배웠다. 나에게 '펀치'는 정말 뜻 깊은 작품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끝이 안 올 줄 알았는데 벌써 마지막이라니 아쉽고 슬프다. 시청자 분들이 많은 사랑을 보내주신 덕분에 더욱 힘낼 수 있었다. 오늘 방송되는 마지막회도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라고 아쉬운 마음을 토로했다.

서지혜는 종영 소감과 함께 '펀치'의 마지막회 대본을 공개했다. 사진 속 서지혜는 단정한 정장 패션으로 늘씬한 몸매를 뽐내는가 하면, 환한 미소를 지으며 대본을 들고 브이(V)를 그리는 등 상큼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서지혜는 '펀치'에서 압도적인 비주얼과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도도한 최연진 검사를 빈틈없이 소화해냈다. 극이 진행될수록 점점 자연스럽게 녹아든 모습으로 자신의 뚜렷한 존재감을 드러냈고, '서지혜의 재발견'이라는 찬사를 얻었다.

또한 서지혜는 처음부터 끝까지 자신의 실리를 우선시하는 일관된 모습, 박정환(김래원 분)의 손과 발이 되어 스파이 역할을 해낸 활약상, 답답한 상황 속에서 시청자들의 가슴을 뻥 뚫어주며 '사이다녀', '갓연진'이라는 별명을 얻는 등 매력적인 캐릭터로 주목을 받았다.

한편 '펀치' 마지막회는 17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