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문식-이주승, '가만히 있으라' 강렬 카리스마 스틸 컷이문식-이주승, '가만히 있으라' 강렬 카리스마 스틸 컷

Posted at 2015. 3. 13. 11:57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이문식', '이주승' 모습이다. ⓒ씨그널정보통신 제공


KBS 드라마스페셜 '가만히 있으라'에 출연하는 이문식과 이주승의 강렬한 카리스마가 돋보이는 스틸 컷이 공개돼 극 중 상황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고품격 고퀄리티 TV영화'를 표방하며 화제를 낳고 있는, KBS 2TV '드라마스페셜 2015' 시즌1의 첫 작품인 '가만히 있으라(극본 손세린, 연출 김종연, 제작 씨그널정보통신)' 제작진은 13일 이문식과 이주승이 마치 연기 대결을 펼치 듯 강렬한 분노를 뿜어내고 있는 현장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문식은 손에 각목을 든 채 텅 빈 복도 바닥을 긁으며 걸어가는 모습이다. 견딜 수 없는 고통에 붉어진 눈빛에는 금방이라도 폭발할 듯한 분노와 살기가 서려있다. 또 다른 사진 속 이주승은 피멍으로 엉망이 된 채 버림받은 짐승의 배신감과 그로 인한 광기를 온몸으로 뿜어내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두 장의 사진은 홀로 딸을 키우며 살아가는 강력계 형사 찬수 역의 이문식과 그의 도움으로 새로운 꿈을 꾸던 준식 역의 이주승의 격렬한 핏빛 대립을 암시하고 있어 더욱 기대감을 상승시키고 있다.

무엇보다 그동안 영화와 드라마를 통해 페이소스 진한 인물연기로 정평이 난 베테랑 배우 이문식과 출연작마다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주목받아온 신예 이주승의 연기 맞대결은 드라마를 보는 또 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

이문식이 극 초반 따뜻한 부성애부터 후반부 광기어린 야차의 모습까지 반전매력을 선사하며 시청자들을 분노로 이끈다면 이주승은 소년의 순수한 눈빛과 버림받은 야수의 슬픔을 함께 담아내며 안타깝고 먹먹하게 만들 전망이다.

'가만히 있으라'는 서로를 믿고 의지하며 열심히 살아가던 이들을 일순간에 덮친 비극이 어디에서 비롯됐는지를 물으며 가만히 있었기에 우리에게 가해진 고통과 형벌에 대해 깊은 고민의 화두를 던지는 작품이다.

드라마 관계자는 "이문식과 이주승의 현실감 넘치는 명품 연기에 컷사인이 난 뒤에도 촬영장엔 한참동안 적막이 흘렀다"며 "믿음이 깨지고 희망마저 짓밟힌 채 고통에 몸부림치는 찬수와 준식의 감정선을 따라가면서 시청자들도 안타까움과 분노를 함께 느끼게될 것"이라고 귀띔했다.

관성에서 벗어나 도전정신으로 무장한 고품격 드라마의 산실, KBS '드라마스페셜 2015' 시즌1의 첫 작품 '가만히 있으라'는 13일 오후 9시 30분부터 100분간(1, 2부 연속방송)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