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PM' 찬성, 日 영화 '와스레유키' 男 주인공 캐스팅'2PM' 찬성, 日 영화 '와스레유키' 男 주인공 캐스팅

Posted at 2015. 3. 17. 11:33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그룹 '2PM' 찬성이 일본 영화 '와스레유키'에 남자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와스레유키'는 일본 내 70만부의 판매를 기록한 베스트셀러를 영화화 한 작품으로 '마지막 눈이 내리는 순간 소원을 빌면 반드시 이루어진다'는 믿음 아래 만난 두 남녀의 아름다운 순애보를 그린 이야기.

찬성은 최근 '연결(2012/히라카와 유이치로 감독)', '위대한, 슈라라본(2014/미즈오치 유타카 감독)' 등의 화제작에 출연하며 인지도를 높이고 있는 여배우 오오노 이토와 함께 나란히 주인공으로 캐스팅 되어 시선을 사로잡았다.

찬성은 극 중 '윤태오' 역을 맡아 열연할 예정이다. 윤태오는 한국에서 유학 후 일본으로 돌아와 동물병원에서 일하는 수의사로, 어렸을 때 만난 여주인공 미유키(오오노 이토 분)와 재회하며 사랑의 감정을 깨닫게 되는 인물.

그 동안 다수의 드라마와 영화를 통해 차근차근 연기력을 쌓아 왔던 찬성이 첫 일본 영화 주연을 맡아 어떤 색다른 매력을 선보일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찬성은 2006년 MBC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을 시작으로 이후 KBS '정글피쉬', MBC '7급 공무원', KBS 드라마 스페셜 '당신의 누아르' 등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임은 물론 매 작품 색다른 모습을 선사하며 깊은 인상을 남겼다.

또한 영화 '레드카펫'으로 스크린에 데뷔한 후 ‘덕수리 오형제’에서도 자연스러운 연기를 선보이며 호평을 받았다.

한편, 찬성이 주연을 맡은 영화 '와스레유키'는 '첫눈의 사랑(Virgin Snow 2007)', '사랑의 말(2014)' 등으로 남녀의 순수한 연애를 섬세하게 묘사한 한상희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3월 14일 도쿄에서 크랭크인 한 바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