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민현, 프롬 2집 타이틀곡 '후유증' 지원사격 나서'뉴이스트' 민현, 프롬 2집 타이틀곡 '후유증' 지원사격 나서

Posted at 2015. 3. 27. 09:47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인디뮤지션 '프롬', 뉴이스트 '민현' 모습이다. ⓒ플레디스 제공


인디뮤지션 프롬과 실력파 아이돌 '뉴이스트' 민현이 만난다.

4월 3일 EBS 헬로루키 선정을 비롯해 2014년 11회 한국대중음악상 후보에 오르는 등 첫 정규앨범 활동부터 큰 주목을 받았던, 음악성과 외모를 겸비한 여성 싱어송 라이터 프롬(Fromm)과 일본, 동남아, 유럽에서도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뉴이스트'의 민현이 만나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작사, 작곡, 편곡 그리고 전체적인 프로듀싱에 이르기까지 뛰어난 능력을 보여주고 있는 프롬은 아날로그한 감성과 빈티지한 사운드로 꽉 채워진 첫 번째 앨범 '도착' 발매 후 큰 반응과 함께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메이저와 인디를 통틀어 2014년 가장 큰 기대를 한 몸에 받고있는 신예이다.

특히 이번 '후유증' 뮤직비디오는 밴드 혁오의 'PANDA BEAR'로 유명한 영상 아티스트 'GAB 이행갑'이 이 감독을 맡아 감각적인 영상을 선사한다.

한편 뉴이스트는 최근 팬들을 위한 스페셜 앨범 'I'm Bad' 발매 후 현재 일본 전국 투어 콘서트를 위한 막바지 연습에 한창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