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상욱-김선아, KBS 드라마 '복면검사' 출연 확정주상욱-김선아, KBS 드라마 '복면검사' 출연 확정

Posted at 2015. 4. 10. 12:04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주상욱', '김선아' 모습이다. ⓒ김종학프로덕션-미네옴므 제공


배우 주상욱, 김선아가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복면검사' 출연을 확정했다.

5월 방송 예정인 드라마 '복면검사'(극본 최진원/연출 전산, 김용수/제작 (주)김종학프로덕션)는 주먹질은 본능, 능청은 옵션, 속물검사 '하대철'과 정의는 본능, 지성은 옵션, 열정 넘치는 뛰어난 감정수사관 '유민희'의 활약을 담은 로맨틱 탄산드라마이다.

주상욱은 극 중 남부지검 검사 하대철을 맡았다. '미녀의 탄생', '앙큼한 돌싱녀', '굿 닥터', '특수사건 전담반 TEN' 등 수사 장르물부터 로맨틱코미디까지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으로 캐릭터 매력을 극대화시키는 배우 주상욱의 첫 검사 변신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아이두 아이두' 출연 후 약 3년 만에 브라운관에 복귀하게 된 김선아는 극중 강남경찰서 강력반 반장 유민희로 분한다. 스크린과 브라운관 모두에서 믿고 보는 여배우로 꼽히는 로코퀸 김선아의 새로운 컴백작이라는 점이 기대를 높인다.

무엇보다 주상욱과 김선아의 환상적인 호흡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감칠맛 나는 연기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던 주상욱과 김선아의 만남에 벌써부터 두 배우가 어떤 캐릭터 케미를 만들어낼지 화제가 되고 있다.

제작사 김종학프로덕션 측은 "주상욱과 김선아의 출연 확정으로 더욱 탄탄한 작품이 만들어지리라 자신한다. 배우들의 명연기, 재미, 감동이 삼박자를 이루는 유쾌, 경쾌한 분위기의 작품이 탄생할 것이라 생각한다. 좋은 배우들이 확신을 갖고 선택한 드라마인 만큼 '복면검사'에 대해 기대감을 갖고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복면검사'는 현재 방송 중인 '착하지 않은 여자들' 후속으로 오는 5월 방송 예정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