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우리캐피탈, TV드라마전용 'JB드라마론' 출시JB우리캐피탈, TV드라마전용 'JB드라마론' 출시

Posted at 2015. 4. 14. 11:52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사회/문화소식



JB우리캐피탈(주)은 드라마 제작의 안정성, 자금관리의 투명성, 제작사의 신뢰성을 확보할 수 있는 TV드라마전용 론인 'JB드라마론'을 출시했다.

JB우리캐피탈(주)은 전문적인 운영관리를 위해 드라마론 사업파트너로 ㈜씨앤터치(대표 박정수)를 선정했으며, TV드라마 기획, 연출자 출신의 방송인들을 자금 운용관리에 참여시킴으로써 효율적 자금운용을 꾀한다.

그 일환으로 (주)씨앤터치는 전 SBS드라마 김수룡 국장을 부회장으로 영입하는 한편, 씨그널엔터테인먼트 그룹 방송부문 사장 박경수를 심사역으로 참여시키는 등 전문인력의 시각을 통한 자금운용과 자문, 관리를 통해 자금이 필요한 곳에 실질적 도움이 되도록 했다.

'JB드라마론'은 방송국으로부터 편성 확정된 드라마의 경우, 외주제작사가 제작지원금의 50%까지 대출 받을 수 있도록 파격적으로 한도를 늘렸을 뿐 아니라, 드라마 편성 전에도 기획과정에서 자금 출처가 필요한 유능한 제작사에게 LOI를 금융기관으로부터 발급 가능하도록 했다.

이는 편성이 확정되고 방송국과 계약이 체결된 후에야 투자심사가 가능했던 기존의 환경에서 편성이 확정되면 계약체결 전이라도 투자심의가 가능한 방식으로 변경됨으로써 제작비 조달에 어려움을 겪어 오던 외주제작사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게 될 것으로 보인다.

풍부한 문화콘텐츠 기획은 많았지만 초기 제작비의 부족으로 원활하게 제작할 수 없었던 제작사들의 고충을 지원하기 위해 출시된 JB우리캐피탈(주)의 'JB드라마론'은 SPC와 신탁사를 통한 자금관리로 운용되기 때문에 자금의 투명성을 확보할 수 있는 점이 강점이라 할 수 있다.

최근 한류를 바탕으로 드라마 제작 환경은 확대되고 있었으나, 제작비 부족으로 양질의 프로그램을 보유하고도 제작할 수 없었던 외주제작사들을 실질적으로 지원하고 문화콘텐츠 산업의 저변을 넓히고 육성하겠다는 장기적인 관점에서 만들어진 'JB우리캐피탈(주)의 'JB드라마론'이 영화 공연 등 보다 넓은 스펙트럼으로 영역이 확대될 것을 기대해본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