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괴담' 오인천 감독, 더 퀸과 매니지먼트 계약 체결'소녀괴담' 오인천 감독, 더 퀸과 매니지먼트 계약 체결

Posted at 2015. 4. 21. 11:36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김승우, 김남주, 김정태, 오만석, 조창근, 성유빈 등이 소속되어 있는 아티스트 전문 매니지먼트사인 더 퀸(주)은 영화 '소녀괴담'의 오인천 감독과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

최근 더 퀸(주)과 매니지먼트 계약을 맺은 오인천 감독은 2007년부터 무수히 많은 단편 공포영화를 연출하며 수많은 단편영화제에 출품, 관객상 등을 받으며 실력을 인정 받아왔다.

2011년 '변신이야기'라는 복합장르(호러/액션/판타지/코메디) 영화로 '서울세계단편영화제', '부산 국제 영화제', '미쟝센단편영화제', '홍콩 파인애플 언더그라운드 영화제', '독일 뮌스터 한국단편 영화전', '미국 액션 온 필름 국제영화제', '프랑스 유니버셜 마샬아츠 영화제', '오스트레일리아 호주 한국영화제', '영국 테라코타 극동 영화제', '네덜란드 라이덴 국제 단편영화제' 등 홍콩, 미국, 독일, 프랑스 등 국제 영화제에 초청 상영 및 연출상 등을 수상하는 등 해외 영화 관계자들의 극찬을 받으며 알려지기 시작했다.

뿐만 아니라, 2014년에는 감성 공포영화 장르를 표방한 '소녀괴담'으로 장편 영화 감독으로 첫 발을 내딛으며 해외 유명 영화제에서 호평을 받았다.

더 퀸(주) 관계자는 "오인천 감독은 수 많은 단편 영화를 연출하며 실력을 인정 받은 감독이다. 오인천 감독은 더퀸(주)이 추구하는 창작능력을 겸비한 열정이 많은 감독으로서 앞으로 작품 활동을 하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더 퀸(주)는 오인천 감독을 시작으로 배우뿐만 아니라 감독, 작가등 재능과 열정이 많은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를 지속적으로 영입할 계획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