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민호, 인스타그램 계정 열다 '팔로워 급증'배우 이민호, 인스타그램 계정 열다 '팔로워 급증'

Posted at 2015. 4. 23. 11:09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이민호' 모습이다. ⓒ스타하우스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이민호의 인스타그램 계정이 열렸다.

그 동안 사칭 계정으로 불편을 겪어온 팬들을 위해 고심 끝에 시작한 인스타그램은 시작한 지 하루도 되지 않아 두 장의 사진을 업로드 했을 뿐인데 팔로워 23만 명을 훌쩍 넘겼다.

이민호는 지난 22일 오후에 인스타그램 계정을 생성하고 첫 사진을 게시했다.

"사칭 때문에 나도 시작, 내가 진짜 미노미, 사칭 노노"라는 글과 함께 올린 사진은 중국의 촬영 현장으로 밝혀졌는데 사진 속 이민호는 사칭 계정에 대한 생각을 대변하는 듯 살짝 찡그린 표정을 지으며 보는 이의 미소를 자아내게 만들었다.

미노미는 이민호의 오랜 별명으로 팬들이 이민호를 부르는 애칭이기도 하다.

사칭 계정을 보아오던 팬들은 이민호에게 실제 이민호인지 증명하라는 글을 담겼고 이민호는 비하인드 컷으로 보이는 또 한 장의 사진을 게시하며 "진짜 나 맞아"라는 글을 올리는 귀여운 해프닝이 일어나기도 했다

소속사 스타하우스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그 동안 이민호를 사칭한 계정으로 팬들에게 혼란을 가져왔다"라며 "국내 외 팬들에게 더 친근하고 편안하게 다가가고 싶은 마음에 이민호가 직접 인스타그램을 개설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평소 SNS 킹으로 통하는 이민호의 인스타그램 개설은 의미가 남다르다. 1600만 명의 페이스북 친구와 2750만 명 이상의 중국 웨이보, 250만 명의 트위터 친구가 따르는 이민호의 계정을 연동하면 모든 팬들을 하나로 모아 소식을 전할 수 있기 때문에 그 영향력은 상상을 뛰어넘는다.

한편 팬들과의 소통을 위해 신중하게 활용해 온 이민호는 인스타그램의 단 두장의 사진을 통해 더욱 가까워진 모습으로 돌아왔다. 앞으로 어떤 방법으로, 또 다른 반향을 불러일으킬지 업계관계자는 물론 전 세계의 팬이 주목하고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