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BTOB', 日 첫 단독 콘서트로 팬들 만나 '총 4회'그룹 'BTOB', 日 첫 단독 콘서트로 팬들 만나 '총 4회'

Posted at 2015. 4. 30. 09:49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그룹 'BTOB'가 일본에서 '더 시크릿 다이어리'를 열었다. ⓒ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BTOB(비투비)'가 지난 29일을 시작으로 일본 첫 번째 단독 콘서트 '더 시크릿 다이어리'를 열며 현지 팬들과 만난다.

비투비는 29일 오후, 일본 도쿄돔 시티홀에서 일본 첫 단독 콘서트 '더 시크릿 다이어리'를 개최한 데 이어 총 4회에 걸친 현지 첫 단독 공연에 돌입한다.

29일을 시작으로 30일까지 양일간일본 도쿄에서 막을 여는 이번 비투비의 일본 콘서트는 이후 오사카 지역으로 자리를 옮겨 5월 3일부터 4일, 오사카 그란큐브홀을 무대로 성대하게 펼쳐진다.

일본 2개 지역 총 4회에 걸쳐 진행될 비투비의 이번 단독 콘서트는 총 1만여 명 이상의 관객들과 만날 예정.

국내 첫 단독 콘서트 '헬로 멜로디'를 통해 생생한 라이브 공연과 풍성한 볼거리, 그리고 톡톡 튀는 입담으로 공연형 아티스트의 신흥 대세임을 입증해 온 비투비는 일본 데뷔 6개월 여 만에 첫 단독 공연을 확정하며 현지의 관심 역시 한 몸에 받고 있다.

콘서트 타이틀인 '더 시크릿 다이어리'는 비투비가 남자친구가 되어줬으면 하는 팬들의 다이어리 속 숨은 고백을 멤버들이 무대를 통해 이뤄준다는 달콤한 설정의 공연.

비투비는 한국과 일본을 아우르는 화려한 히트곡 퍼포먼스는 물론, 멤버 각자가 생각하는 '고백'의 모습을 무대로 옮긴 스페셜 스테이지까지 준비 중으로 두 시간에 걸쳐 현지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를 위해 비투비는 그 동안 한국과 일본을 오가는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직접 콘서트를 위한 아이디어를 모으며 열정을 쏟아온 상황.

특히 현재 KBS 새 월화드라마 '후아유- 학교 2015'에서 세강고의 시한폭탄 문제아 '공태광' 역으로 호평 속에 정극 주연 데뷔를 마친 육성재는 밤샘 촬영 스케줄을 마무리하고 29일 오전 일본으로 출국하는 강행군을 펼치는 등 첫 일본 단독공연에 대한 남다른 각오를 드러내 더욱 기대를 모은다.

지난 2014년 11월 일본 데뷔 싱글 '와우(WOW)'로 일본 시장에 정식 데뷔한 비투비는 공격적인 현지 프로모션과 활동을 통해 단시간에 현지의 두터운 인지도를 쌓으며 단숨에 차세대 한류 아이돌 주자로 등극했다.

데뷔 4개월여 만에 첫 번째 오리지널 싱글 '미래(あした)'를 발표한 비투비는 발매 첫주, 현지 약 10만장의 판매고를 기록하며 오리콘 주간차트 2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한편 비투비는 오늘 또 한 번의 도쿄돔 시티홀 공연을 시작으로 일본 단독 콘서트 '더 시크릿 다이어리'의 대 장정을 이어간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