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씨엘씨', '쎄씨' 6월호 화보 '상큼 발랄 다섯 소녀'걸그룹 '씨엘씨', '쎄씨' 6월호 화보 '상큼 발랄 다섯 소녀'

Posted at 2015. 5. 21. 10:33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걸그룹 '씨엘씨' 모습이다. ⓒ쎄씨 제공


패션 매거진 '쎄씨' 6월호를 통해 오는 28일 컴백을 앞둔 상큼 발랄 다섯 소녀 '씨엘씨(CLC)'의 여름 화보가 공개됐다.

화보에는 파스텔 톤의 걸리쉬 룩을 입은 다섯 멤버의 풋풋하고 사랑스러운 모습이 가득 담겨있다. 촬영 내내 밝고 쾌활한 모습을 잃지 않고 각자의 매력을 한껏 뽐내 이른 새벽 촬영 시간에도 현장 분위기가 매우 훈훈했다는 후문이다.

타이틀곡 '페페(PePe)'로 지난 3월 데뷔한 씨엘씨는, 'CrystaL Clear'의 약자로 수정처럼 맑게, 크리스털처럼 영원히 변치 않는 매력을 지니겠다는 각오를 담은, 리더 승희, 태국 출신 손, 막내 예은, 유진, 승연으로 구성된 5인조 걸그룹이다.

'비스트', '포미닛', '비투비' 등이 소속된 큐브 엔터테인먼트의 막내 그룹이기도 하며, 최근 후속곡 '에이틴(Eighteen)' 역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걸그룹 시대에 씨엘씨의 경쟁력으로 '버스킹 경험'을 꼽았다. 길거리 공연을 하게 된 계기로 멤버인 유진은 "연습생 때부터 봉사 활동을 많이 했어요. 한강변에서 쓰레기를 줍는다거나, 연탄을 나른다거나, 보육원에 간다거나 하는. 그러다 서울시립병원의 발달장애 환아들을 알게 됐는데, 우리가 가장 잘할 수 있는게 음악이니까, 버스킹을 시작했죠"라고 답했다.

또한, 소녀들의 숙소 생활에 관한 질문에서 예은은 "승희 언니는 팀 내에서 엄마 역할을 하고 있어요. 집안일을 도맡아서 해요. 손 언니는 패션 담당이에요. 밖에 나가기 전에 항상 언니한테 괜찮은지 물어봐요. 그리고 저와 승희언니가 맛있는 요리를 담당하고 있어요"라고 답했고, 승연은 "예은이는 보통 막내와는 달라요. 책임감이 굉장히 강해요. 씨엘씨의 든든한 아빠예요"라며 숙소 내에서의 자연스러운 모습에 대해 이야기했다.

앞으로의 계획에 대한 질문에 리더 승희는 "열심히 하는 것은 당연하고, 요즘에는 다음 앨범 때 어떤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까, 하는 생각밖에 없어요. 곧 새롭게 돌아올 씨엘씨를 기대해주세요!"라며 당찬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한편 오는 28일 두 번째 미니음반 '퀘스천(Question)'을 발표하고 초 스피드 컴백활동에 돌입하는 씨엘씨는 한층 버라이어티한 활동 전개와 함께 2015년 대세 걸그룹으로 성장에 나설 전망이다.

씨엘씨의 'Girls of Summer' 화보 및 인터뷰는 패션 매거진 '쎄씨 코리아' 6월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