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투포케이', 남심도 저격 성공 '남중고 공연 화제'그룹 '투포케이', 남심도 저격 성공 '남중고 공연 화제'

Posted at 2015. 5. 21. 11:09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그룹 '투포케이'가 오산중고에서 공연을 했다. ⓒ조은엔터테인먼트 제공


최근 '오늘 예쁘네'로 여심을 저격하고 있는 그룹 '투포케이(24K)'가 남학생들로부터 팬심 테러를 당하는 영상이 공개돼 화제다.

'보이그룹의 남고 조련 클라스'라는 제목으로 현재 유명 사이트와 SNS를 타고 급속도로 퍼지며 네티즌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는 영상은 지난 15일 오산중고등학교에서 촬영된 것으로 밝혀졌다.

스승의 날이었던 이날 오산중고 교정에는 2천여 명의 학생들과 교직원들이 한데 모여 행사를 진행 중이었다. 이때 특별 래핑된 윙카가 교정에 등장했고 학생들과 교직원들은 호기심과 기대감으로 술렁이기 시작했다.

곧바로 윙카의 뚜껑이 열리고 투포케이의 공연이 시작됐다. 첫 번째 무대인 '씨크릿 러브'가 진행되는동안 투포케이 멤버들과 학생들은 서로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하는 눈치였다.

오산중고생들은 걸그룹을 기대했다가 보이그룹이 나타나자 실망한 분위기였고, 투포케이 멤버들은 오산중고가 남중고라는 사실을 전혀 몰랐던 것.

썰렁한 분위기를 감지한 멤버 성오가 "미안하다, 그래도 기왕 왔으니 남자 대 남자로 재미있게 한번 놀아보자"라며 분위기를 띄운 뒤, 멋진 퍼포먼스와 함께 '오늘 예쁘네', '귀여워죽겠어', '빨리와'를 연달아 선보였다.

투포케이의 매력이 통했던 걸까. 분위기는 이내 반전되어 남학생들은 우렁찬 함성소리와 함께 '투포케이', '앵콜'을 연호했다. 교정은 금새 뜨거운 열기로 가득했다는 후문이다.

남학생들의 폭발적인 반응에 멤버 대일이가 흥분한 나머지 학생들 무리로 달려갔고, 학생들은 그런 대일을 덮치고 올라타는 등 소녀 팬들 못지않은 뜨거운 반응으로 지켜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한편 학생들 무리에서 간신히 빠져나온 대일은 "마음 같아서는 하루 종일 같이 놀고 싶은데 방송스케줄 때문에 가야한다. 오산중고등학교 학생들 진짜 멋지다"라며 아쉬움과 고마움을 표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