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진구-이종현, '오렌지 마말레이드' 살벌 주먹다짐 포착여진구-이종현, '오렌지 마말레이드' 살벌 주먹다짐 포착

Posted at 2015. 5. 28. 17:38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드라마 '오렌지 마말레이드' 프로그램 모습이다. ⓒ어송포유문전사-KBSN-ZEN프로덕션 제공


배우 여진구와 이종현이 살벌한 주먹다짐을 벌이고 있어 시선을 집중케 한다.

KBS 2TV 금요미니시리즈 '오렌지 마말레이드(극본 문소산, 연출 이형민·최성범, 제작 (유)어송포유문전사 · KBS N · ZEN 프로덕션)'에서 여진구(정재민 역), 설현(백마리 역), 이종현(한시후 역)이 흥미진진한 삼각로맨스를 그려나가고 있는 가운데 두 남자의 위태로운 기싸움 현장이 포착된 것.

특히, 여진구와 이종현은 설현을 사이에 두고 격렬한 신경전을 벌였던 터라 29일 방송될 4회의 한 장면인 두 남자의 멱살잡이는 긴장감을 한층 고조시키고 있는 상황.

지난 3회 방송에서 시후(이종현 분)는 재민(여진구 분)이 뱀파이어와 재혼한 엄마 민하(이일화 분)에 대해 격한 반감이 있다는 것을 알고 난 뒤 가까워질수록 서로에게 상처가 될 재민과 마리(설현 분)를 위해 속 깊은 훼방을 놓기 시작했다.

하지만 이러한 사실을 알지 못한 채 재민과 마리는 수줍은 입맞춤으로 서로의 마음을 확인해 두 사람의 안타까운 로맨스에 시후가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나아가 드라마 '오렌지 마말레이드'의 한 관계자는 "재민과 시후의 한 치의 양보도 없는 팽팽한 신경전은 단연 마리 때문만은 아니다. 두 인물을 둘러싼 비밀들이 하나 둘 풀리게 되면서 극이 한층 몰입도 있게 그려질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는 마리의 친동생이자 흡혈 본능을 제어하지 못하는 꼬마 뱀파이어 요셉(조이현 분)이 길을 잃은 사건이 발생했다. 무엇보다 요셉을 발견하고선 품에 안은 재민이 요셉에게 목을 물릴 뻔한 아찔한 상황은 손에 땀을 쥐게 했다.

여진구, 이종현 두 남자의 이유 있는 눈물의 주먹다짐은 29일 오후 10시 35분에 방송되는 KBS 2TV '오렌지 마말레이드' 4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