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주완, '화정' 1인 3색 '사이다 매력' 발산배우 한주완, '화정' 1인 3색 '사이다 매력' 발산

Posted at 2015. 5. 30. 10:57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한주완' 모습이다. ⓒMBC 제공


드라마 '화정'의 공식 상남자, 한주완의 활약이 심상치 않다. 거침없는 매력을 선보이며 서강준-이연희와의 삼각 로맨스에 불을 붙이고 있는 것.

60분을 찰나로 만드는 쫄깃한 스토리 전개로 최고의 흡입력을 선사하고 있는 MBC 54주년 월화특별기획 '화정(극본 김이영/ 연출 김상호, 최정규/ 제작 (주)김종학프로덕션)'은 홍주원(서강준 분)-정명(이연희 분)-강인우(한주완 분)의 삼각 로맨스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면서 시청자들의 마음을 쥐락펴락하며 강력한 몰입도를 형성하고 있다.

이 가운데 강인우는 청량음료처럼 달콤하고도 톡 쏘는 '사이다 매력'을 발산하며,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송두리째 흔들고 있다. 인우는 여자 꽤나 만나 본 듯한 '눈치 100단' 스킬로 여심 공략에 나서고 있다.

특히 11회에서 인우는 정명의 손목을 한 번 잡아 본 것으로 그가 여인임을 단박에 알아차리며, 여성 시청자들을 설레게 만들었다.

더욱이 14회에서는 주원이 정명에게 호감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을 당사자보다 먼저 알아차리는 고난이도 눈치 스킬을 시전하며, 정명-주원과의 삼각 로맨스를 한층 흥미진진하게 만들었다.

한편 인우는 능글맞은 매력을 뽐내며, 유쾌한 웃음을 선사하기도 한다. 14회, 인우는 병간호 탓에 한 방에서 아옹다옹하는 정명과 주원을 보며 "아이쿠 이거 실례했네. 혹시 둘이 이불 속에서?"라고 농을 던지며 귀엽고 장난꾸러기 같은 모습으로 여심을 저격했다. 나아가 주원을 향해 "(정명이) 마음에 들었다"라고 돌직구 고백까지 하며 심쿵을 유발했다.

뿐만 아니라 그는 정명이 위험에 처했을 때는 시원스러운 액션을 선보이며 '흑기사'를 자청하는 등, 상남자 매력까지 겸비해 여심을 꽉 사로잡았다. 이에 다채로운 매력으로 여심을 공략하고 있는 인우가 정명과 주원의 삼각 로맨스 속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 지 기대감이 증폭된다.

이에 제작사는 "지난 14회에 강인우가 홍주원에게 자신의 속마음을 드러내며, 홍주원-정명-강인우 세 사람의 삼각 로맨스가 본격적으로 점화됐음을 알렸다"라고 말하는 한편 "강인우의 매력은 여기서 끝이 아니다. 지금까지는 볼 수 없었던 강인우의 새로운 면모가 또 한 번 드러날 것이다. 강인우의 활약을 기대해달라"라고 전했다.

한편 혼돈의 조선시대 정치판의 여러 군상들이 지닌 권력에 대한 욕망과 이에 대항하여 개인적인 원한을 딛고 연대하는 광해와 정명 그리고 그런 정명이 인조정권하에서 권력과 욕망에 맞서 끝까지 투쟁하는 이야기가 펼쳐질 최강 흡입 사극 ‘화정’은 매주 월화 MBC를 통해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