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학교 2015', 김소현-육성재 빗 속 하굣길 포착드라마 '학교 2015', 김소현-육성재 빗 속 하굣길 포착

Posted at 2015. 6. 1. 08:44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드라마 '후아유-학교 2015' 프로그램 모습이다. ⓒ학교2015문화산업전문회사-FNC엔터테인먼트 제공


KBS 월화드라마 '후아유-학교 2015(극본 김민정,임예진 /연출 백상훈,김성윤 /제작 (유) 학교2015 문화산업전문회사,FNC 엔터테인먼트)'에서 김소현(이은비 역)과 육성재(공태광 역)가 한 폭의 수채화 같은 빗 속 하굣길로 미묘한 기류를 풍기고 있다.

사진 속 두 사람은 촉촉하게 내리는 여름비 속에서 한 우산을 쓴 채 다정한 아이컨텍을 나누고 있어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는 1일 방송될 11회의 한 장면으로 갑작스레 찾아온 무더위를 말끔하게 씻어주는 상쾌한 빗줄기와 이들의 싱그러운 웃음이 어우러져 보는 이들까지 미소 짓게 하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육성재는 김소현이 고은별로 살 수 있게 도와주는가 하면 그녀가 지치고 힘들 때마다 인간 비타민을 자처하며 활짝 웃을 수 있게 해줬다.

특히, 지난 9회 방송에서는 "하이, 이은비"라고 진짜 이름을 불러주며 네가 누구든 상관없다고 고백해 여성 시청자들의 심장을 내려앉게 했다.

하지만 이러한 육성재의 순애보에도 불구하고 김소현은 오직 남주혁(한이안 역)만을 바라보고 있어 더욱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는 상황.

이에 두 사람이 한 우산을 쓸 정도로 가까워지게 된 계기가 무엇인지, 김소현을 향한 육성재의 외사랑이 드디어 종지부를 찍을 수 있을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한편, 지난 26일(화)에 방송된 10회에서는 죽은 줄 알았던 은별로 추정되는 한 여학생이 모습을 드러낸 채 엔딩을 맞아 많은 시청자들을 소름끼치게 했다.

김소현과 육성재의 두근두근 하굣길 현장은 1일 오후 10시에 방송되는 KBS 2TV '후아유-학교 2015'에서 확인할 수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