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투포케이', 마스크 벗고 7인조 '완전체' 출격그룹 '투포케이', 마스크 벗고 7인조 '완전체' 출격

Posted at 2015. 6. 1. 12:18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그룹 '투포케이'가 '완전체'로 출격한다. ⓒ조은엔터테인먼트 제공​​​​


최근 '오늘 예쁘네'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그룹 '투포케이(24K)'가 마침내 7인조 '완전체'를 드러냈다.

투포케이는 지난 31일 SBS TV '인기가요'에서 그동안 마스크로 얼굴을 가렸던 두 멤버를 공개하며 7인조 그룹의 완전체로 거듭난 것.

3집 활동 이후 한 달 넘게 마스크로 얼굴을 가려 많은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던 두 멤버는 바로 휘와 진홍. 이들의 얼굴이 공개되자 팬 카페와 SNS에는 두 멤버에 대한 기대어린 글들이 쏟아지고 있다.

그룹 '투포케이 '진홍', '휘' 모습이다. ⓒ조은엔터테인먼트 제공​​​​

​​​
소속사에 따르면 휘는 중국 강소성 출신 유학생으로 모 대학 경영학부 1학년 재학 중에 투포케이 멤버로 발탁됐다. 1995년생인 그는 데뷔 전, 대만의 국민가수인 왕력굉(Leehom Wang)의 백업활동을 하며 준수한 외모가 눈에 띄어 일찍이 아이돌 그룹 관계자들로부터 향후 중국시장을 겨냥한 전략적 영입 대상에 올라 있었으나 어느 정도 팬덤이 형성되어 있고 중국에서 인지도가 높은 투포케이를 최종 선택한 것으로 알려졌다.

1998년생인 진홍은 중학교 3학년 때 '더블에이'의 멤버로 발탁돼 2집 앨범인 '오케이바리'의 메인 역할을 맡았을 만큼 실력을 인정받아온 인물. 빛나는 이목구비와 출중한 몸매 비율로 많은 소녀 팬을 확보하고 있는 진홍은 업계에서 노래와 연기를 병행할 수 있는 차세대 주역으로 주목을 받아왔다.

조은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이번 노래에선 그들의 비중이 별로 없는 게 사실이다. 적응기이며 좀 더 다듬어야 할 부분들이 있어서 의도적으로 비중을 줄였다. 하지만 다음 노래부터는 두 멤버의 비중과 역할이 커질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두 멤버의 등장을 글로벌 그룹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발걸음을 내딛은 투포케이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