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BICF', '자문단 창립총회'로 본격 시동 걸다제3회 'BICF', '자문단 창립총회'로 본격 시동 걸다

Posted at 2015. 6. 2. 12:12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사회/문화소식



'BICF 자문단 창립총회' 기념사진 모습이다.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조직위원회 제공


제3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가 'BICF 자문단 창립총회'를 시작으로 신호탄을 성황리에 쏘아 올렸다.

지난 29일(금) 부산 해운대 노보텔 앰배서더 호텔에서 열린 이번 총회엔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의 성공을 위해 내로라하는 지역 정재계 인사들과 유명 개그맨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공동 조직위원장인 이진복 국회의원을 비롯해 조성제 부산상공회의소 회장, 박용수 골든블루 회장 등은 물론, 집행위원장을 맡은 개그맨 김준호와 전유성, 김대희, 김준현, 남희석, 김원효, 변기수 등도 참여해 축제의 도약을 함께 다진 것.

올해로 3회를 맞는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이 'BICF 자문단 창립총회'를 열게 된 것은 지속적이고 공신력 있는 행사로 거듭나기 위한 첫 걸음인 만큼 남다른 의미를 지니고 있다. 특히, 총회에 참석한 이들은 자문위원단을 조직해 페스티벌의 성공을 기리고 후원을 약속했다고 전해져 더욱 귀추가 주목된다.

이로써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이 세계적 축제로 도약하려는 꿈에 한층 가까이 다가설 것을 예고해 올해는 어떤 웃음폭탄으로 중무장했을지 기대가 고조되고 있다.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의 한 관계자는 "올해 처음으로 자문위원단을 구성하고 총회를 개최해 많은 관계자들이 행사의 발전을 위한 한 마음 한 뜻으로 모였다"라며 "성공적으로 총회를 마친 만큼 본 행사도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은 부산과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적인 코미디 축제 브랜드 확립을 목적으로 개최된 아시아 최초 코미디 페스티벌. 국민들에게 웃음과 희망을 선사하고 코미디의 한류열풍 선도, 코미디언들에게 기회와 축제의 장 마련 등을 목표로 2013년부터 3년째 그 명맥을 이어오고 있다.

축제의 첫 단추를 성공적으로 끼운 제3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은 오는 28일(금)부터 31일(월) 나흘 동안 부산 영화의전당 등에서 화려한 축제가 열릴 예정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