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상류사회', 3차 티저영상 공개 '기대를 높힌다'드라마 '상류사회', 3차 티저영상 공개 '기대를 높힌다'

Posted at 2015. 6. 2. 15:51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드라마 '상류사회' 3차 티저영상 모습이다. ⓒHB엔터테인먼트 제공


SBS 새 월화드라마 '상류사회(극본 하명희, 연출 최영훈, 제작 HB엔터테인먼트)' 3차 티저영상이 공개됐다.

지난 1일부터 온에어 되기 시작한 '상류사회' 3차 티저영상은 유이, 성준, 박형식, 임지연 등 등장인물들의 더 첨예해진 갈등과 치밀한 심리전이 눈길을 끌며 본방송에 대한 기대치를 끌어올리고 있다.

모두가 부러워하는 재벌가 자제지만 실상은 자유를 속박당하고 집안에서 천덕꾸러기 취급을 받으며 사는 유이(장윤하 역)와, 그와 상관없이 "부자가 되는 길은 부자로 태어나는 것 뿐"이라며 모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 신분 상승 욕망을 채우려는 성준(최준기 역)의 첨예한 입장 차이가 전면으로 드러나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특히 지난 2차 티저에 유이를 푸드마켓 알바생으로만 알았던 성준이 유이에게 수상함을 느끼고 "당신 누구냐"며 의혹을 품은 모습이 담겼다면, 3차 티저에는 유이를 향해 "사귈래요?"하고 묻는 돌변한 모습이 등장하며 반전과 함께 본격적인 서막이 오름을 예고했다.

부자가 되고 싶은 성준과 그 욕망을 채워줄 상대인 유이의 정체와 실상이 담긴 3차 티저영상은 치밀한 심리전과 아슬아슬한 분위기로 '상류사회'가 청춘남녀의 달콤한 연애담만을 그리는 멜로드라마가 아님을 짐작케 한다.

그런가 하면 유쾌한 재벌가 자제 박형식(유창수 역)과 그를 상대로 솔직한 호기심을 직선적으로 드러내는 임지연(이지이 역)의 모습은 사랑스러운 연애담을 기대케 하며 '상류사회'가 다양한 매력으로 충만한 드라마라는 인상을 심는다.

한편 '상류사회'는 황금수저를 입에 물고 태어난 재벌딸과 황금사다리를 오르려는 개천용 두 사람의 불평등한 계급 간 로맨스를 통해 진정한 사랑의 의미와 오포 세대 청춘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청춘멜로드라마다.

'따뜻한 말 한마디'를 통해 엣지 있는 대사와 개성 넘치는 인물 묘사로 호평 받은 하명희 작가와, 감각적인 영상과 연출로 정평이 난 최영훈 PD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 기대작으로 오는 8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