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검사' 김선아, 스태프 위한 깜찍 장난 포착'복면검사' 김선아, 스태프 위한 깜찍 장난 포착

Posted at 2015. 6. 10. 11:07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김종학프로덕션) 배우 김선아의 스태프들을 위한 깜찍한 장난이 포착됐다.

KBS 2TV 수목드라마 '복면검사'(극본 최진원/연출 전산, 김용수/제작 김종학프로덕션)에서 강남경찰서 강력반 반장 유민희 역을 맡아 열연중인 김선아의 촬영장 비하인드 스틸이 공개돼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0일 공개된 사진에는 현장 스태프는 물론, 함께 출연하고 있는 배우들과 촬영장 곳곳에서 귀여운 장난 중인 김선아의 다양한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 속 애교 가득한 김선아의 모습을 통해 현장의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고스란히 전해진다.

공개된 사진에서 김선아는 스태프와 담소를 주고 받으며 환하게 미소 짓고 있는가 하면, 스태프를 향해 윙크를 보내는 장난기 가득한 모습으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평소 재치만점의 장난으로 주위 스태프들을 웃게 한다는 김선아의 자상하고 유쾌한 성격을 엿볼 수 있다.

함께 공개된 또 다른 사진에서 김선아는 이장권 아내로 출연했던 조연배우와 다정히 기념 사진을 촬영을 하거나 총상으로 병원에 입원한 피형사 역의 홍석천의 사진을 촬영해 주고 있다. 이처럼 김선아는 현장 분위기를 유쾌하게 물들이는 분위기 메이커로 활약하며 촬영장에 활력을 불어 넣고 있다는 후문이다.

'복면검사' 측 관계자는 "촬영장에 늘 활기와 활력을 불어넣어주시는 김선아 덕분에 무더위와 고된 스케줄 속에서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 촬영장 이곳 저곳에서 동료배우들과 현장 막내 스태프들까지 일일이 관심을 보이며 그들을 살뜰히 챙긴다"며 김선아의 배려심에 감사인사를 전했다.

한편, KBS 2TV 수목드라마 '복면검사'는 '합법과 불법', '정의와 악의'라는 상반 된 두 개의 복면을 쓴 검사 하대철과 감성과 열정으로 수사하는 엘리트 형사 유민희를 통해 진정한 정의란 무엇인가에 대한 답을 찾아가는 이야기이다. 6월 10일 수요일 오후 10시 7회가 방송된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