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시즌3' 김종민-신지-문근영, 묘한 삼각관계 '포착''1박 2일 시즌3' 김종민-신지-문근영, 묘한 삼각관계 '포착'

Posted at 2015. 6. 13. 14:48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1박 2일 시즌3' 프로그램 모습이다. ⓒ1박2일페이스북


'1박 2일 시즌3' 김종민-신지-문근영의 묘한 삼각관계가 포착돼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오는 14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이하 1박 2일 시즌3)'는 38선을 기준으로 점점 더 북쪽으로 자연의 미를 찾아가는 '더더더 여행' 마지막 이야기와 '여사친'과 떠나는 두근두근 우정여행 첫 번째 이야기가 펼쳐지는 가운데,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김종민-신지-문근영의 삼각관계 스틸이 공개됐다.

공개된 스틸 속에서 김종민이 문근영의 자상한 손길에 어쩔 줄 몰라 하며 함박 웃음을 짓고 있는 가운데, 김종민의 '여사친'으로 온 신지가 김종민을 향해 '회심의 일격'을 던지고 있어 이들의 묘한 삼각관계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날 김종민과 신지는 틈만 나면 서로 투닥거렸는데, 신지는 게스트들을 보느라 자신을 가린 김종민을 밀치며 "카메라 가리지마!"라고 말해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결국 신지는 김종민의 깐족거림을 참지 못하고 이어진 복불복 게임에서 모든 분노를 쏟아내 진정한 ‘여사친’의 모습을 보여줬다고 전해져 두 사람이 아웅다웅하는 모습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무엇보다 김종민은 김주혁의 '여사친'으로 온 문근영의 등장에 잔뜩 기대감을 나타냈는데, 스틸 속 그는 문근영의 다정한 손길에 어쩔 줄 몰라 하며 얼굴 가득 미소를 머금고 있어 무슨 상황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는 문근영이 촬영 중 벌어진 돌발상황에 손수 자신이 가져 온 반창고를 꺼내 김종민의 이마에 붙여주고 있는 모습이 포착된 것.

김종민은 문근영의 섬세하고 따스한 손길에 이마에 반창고를 붙이고 세상을 다 가진 듯 행복한 표정을 지었고, 이 모습을 본 신지는 어이없는 웃음을 터트려 이들의 묘한 관계에 이목을 집중시켰다.

과연 신지가 복불복 게임에서 '구타 유발자' 김종민에게 복수를 성공할 수 있을지, 김종민을 매력에 흠뻑 빠지게 만든 '국민 여동생'의 섬세한 손길과 꼼꼼한 준비성은 오는 14일 방송되는 '1박 2일 시즌3'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김주혁-김준호-차태현-데프콘-김종민-정준영 여섯 멤버들과 함께하는 '1박 2일 시즌3'는 매회 새롭고 설레는 여행 에피소드 속에서 꾸밈 없는 웃음을 선사하며 호평을 받고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