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희-서강준, '화정' 절박 눈맞춤+애틋 스킨십 포착이연희-서강준, '화정' 절박 눈맞춤+애틋 스킨십 포착

Posted at 2015. 6. 15. 12:07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드라마 '화정' 프로그램 모습이다. ⓒ김종학프로덕션 제공


MBC 창사 54주년 특별기획 '화정' 이연희-서강준의 절박한 눈맞춤과 애틋한 스킨십이 포착됐다. 이에 일촉즉발의 위험 속, 두 사람의 절절한 로맨스가 폭발할지 기대감을 수직상승시킨다.

사이다 같이 뻥 뚫리는 전개와 최강 흡입력으로 월화극 왕좌를 수성하고 있는 MBC 54주년 월화특별기획 '화정(극본 김이영/ 연출 김상호, 최정규/ 제작 (주)김종학프로덕션)' 측은 피를 철철 흘리는 서강준(주원 역)과 절박한 표정으로 다친 서강준의 곁을 지키고 있는 이연희(정명 역)의 모습이 담긴 현장 스틸을 공개해 시선을 강탈한다.

지난 18회에서는 광해(차승원 분)에게 정체를 고백한 정명이 인목(신은정 분)의 역모 누명이 허균(안내상 분)의 계략임을 밝히고, 허균을 잡기 위해 광해와 손을 잡는 과정이 긴박감 넘치게 그려졌다.

이에 위기를 느낀 허균은 정명에게 자객을 보내 납치를 시도했고, 정명이 자객에게 습격 당하는 순간 주원이 정명을 대신해 칼을 맞고 쓰러지면서 시청자들에게 커다란 충격을 안겼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에는 정명이 상처 입은 주원을 간호하는 모습이 담겨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더욱이 스틸 속에는 절박한 감정을 숨기지 못하는 정명의 모습과 부상을 당한 상황에서도 정명을 염려하는 주원의 모습이 담겨 있어, 한층 깊어질 두 사람의 로맨스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스틸 속 정명은 금방이라도 폭풍 같은 오열을 쏟아낼 듯, 눈물이 그렁그렁한 눈으로 주원을 응시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정명은 두 손으로 주원의 힘없는 손을 꼭 쥐고 있는데, 그의 간절한 표정에서 주원을 걱정하는 마음이 고스란히 느껴져 가슴을 짠하게 만든다.

이어 주원은 힘겹게 다친 몸을 일으켜 세우고 있다. 주원의 표정에는 고통스러움이 역력하지만, 그의 시선은 온전히 정명에게로 향해 있어 애틋한 감정이 오롯이 묻어난다. 나아가 두 사람은 서로를 마주보고 뜨거운 눈맞춤을 주고 받으며 미묘한 기류를 형성하고 있다. 따라서 이 위험을 계기로 두 사람이 서로를 향한 숨길 수 없는 사랑을 폭발시켜, 러브라인이 본격화 될 지 기대감이 증폭된다.

'화정' 제작사 측은 "지난 18회 엔딩에서 주원이 정명을 대신해 칼을 맞은 이후, 시청자들이 폭발적인 반응을 보인 바 있다"라며 "이에 이후의 정명과 주원의 러브라인에 대한 관심이 뜨거운 상황이다. 이번 주 방송에서는 정명-주원-인우의 삼각 로맨스가 커다란 전환점을 맞이하게 될 것이다.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혼돈의 조선시대 정치판의 여러 군상들이 지닌 권력에 대한 욕망과 이에 대항하여 개인적인 원한을 딛고 연대하는 광해와 정명 그리고 그런 정명이 인조정권하에서 그 권력과 욕망에 맞서 끝까지 투쟁하는 이야기가 펼쳐질 '화정'은 15일 오후 10시에 19회가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