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eSF 2011 월드 챔피언십', 1일 차 경기 종합 결과'IeSF 2011 월드 챔피언십', 1일 차 경기 종합 결과

Posted at 2011. 10. 8. 17:41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스포츠소식


'IeSF 2011 월드 챔피언십' 스타크래프트 2 조별 예선 모습이다. ⓒ국제e스포츠연맹 제공

전 세계 e스포츠를 아우르는 'IeSF 2011 월드 챔피언십(IeSF 2011 World Championship)'이 지난 7일(금) 개막한 가운데 종목별 예선 1일 차 경기는 스타크래프트 2, 피파 온라인 2, 아바로 진행됐다.

▶ 스타크래프트 2

'IeSF 2011 월드챔피언십' 스타크래프트 2 종목은 총 24개국이 참가한 가운데, 조별 예선이 치러졌다.

한국계 스위스인으로 관심이 쏠렸던 조한상 선수는 C그룹 조 1위를 차지하며, 가볍게 16강에 진출했다. 워크래프트3 선수로 유명한 '그루비(Grubby)' 마누엘 쉔카이젠(네덜란드) 선수는 H조 1위를 차지하며, 스타크래프트 2종목 첫 국제대회에서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그 외 스웨덴(제프리 브루시), 핀란드(사물리 시보넨)를 비롯하여 세르비아, 스페인, 베트남, 벨기에가 조 1위로 16강에 진출했다.

▶ 피파 온라인 2

'IeSF 2011 월드 챔피언십' 피파 온라인 2 종목은 총 25개국이 참가한 조별 예선이 풀리그로 진행됐다.

지난 'IeSF 2009 챌린지'에서 우승을 차지한 한국대표 정주영 선수는 C조 예선에서 2승을 차지하며, 16강에 안착했다. 피파 온라인 2 조별예선은 미국, 말레이시아, 스리랑카, 러시아가 속한 A조가 가장 치열했다. 미국과 말레이시아, 스리랑카가 모두 2승 1패 씩을 차지하였고, 득실차로 미국과 말레이시아가 각각 조 1, 2위로 16강에 진출했다.

▶ 아바

'IeSF 2011 월드 챔피언십' 아바 종목은 아시아대표 선발전이 진행됐다.

한국, 일본, 태국, 중국, 대만으로 총 5개국이 참가하여 풀리그로 진행되었고, 한국과 대만의 경기만을 남겨두고 예선이 종료됐다. 한국과 대만이 본선에 진출할 가능성이 크며, 최종 본선에 진출하는 2개 국가는 8일(토) 오전에 결정될 예정이다.

2일 차인 8일(토)에는 종목별 본선 및 준결승이 진행될 예정이다.

스타크래프트 2와 피파 온라인 2는 종목은 16강부터 4강, 그리고 3위 결정전이 진행되며, 아바 종목은 아시아대표 선발전 풀리그 최종경기인 한국과 대만의 경기와 본선에 진출한 아시아 2팀, 유럽 2팀, 북미 1팀의 본선이 펼쳐진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청소년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