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를 품은 달' 정일우-김유정, 시공간을 초월한 만남?!'해를 품은 달' 정일우-김유정, 시공간을 초월한 만남?!

Posted at 2012. 1. 19. 12:31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판타지오) MBC 수목 미니시리즈 '해를 품은 달(극본 진수완 연출 김도훈)'의 성인 배우들로의 세대교체 목전에서 시청자들의 관심이 뜨거운 가운데 극 중 성인 양명 정일우와 연우의 아역 김유정이 함께 모습을 드러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오는 19일 방송될 '해를 품은 달' 6회부터 성인 배우들의 등장이 시작됨에 앞서 성인 배우들의 극 중 모습이 공개돼 많은 관심을 모은 바 있다. 그 중 양명을 맡은 정일우도 최근 첫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하며 어린 양명 이민호에 이어 더욱 늠름해진 정일우표 양명의 모습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그런 와중에 양명의 성인인 정일우와 연우의 아역인 김유정이 함께 카메라 앞에 선다는 것은 시공간을 초월하는 것인 셈. 사진 속 정일우와 김유정은 말을 사이에 두고 나란히 걸으며 서로 지긋이 눈을 맞추고 있다. 특히나 연우를 향한 외로운 가슴 앓이를 하던 양명이기에 둘이 함께 거닐고 있는 모습은 더욱 의아함을 자아낼 수 밖에 없다.

추운 날씨 속에서도 좋은 장면을 위한 감정선을 잘 유지하며 촬영을 마친 정일우는 김유정과 함께 '브이' 포즈에 환한 웃음으로 기념 사진을 남겼다. 정일우는 김유정에게 그 동안 드라마를 잘 이끌어 준 노고에 대해 고마움을 표하기도 했다.

정일우가 맡은 '양명'은 희빈 박씨의 소생으로 훤보다 두 살 많은 이복형이다. 세자인 훤 다음으로 왕위 계승 서열 1순위의 왕자이기 때문에 '존재 자체가 위협'인 인물이다. 정일우는 6회 등장을 시작으로 앞으로 해에 가려진 슬픈 빛, 슬프지만 밝은 빛인 양명을 이끌고 갈 예정이다.

한편, 지난 18일 방송된 '해를 품은 달'은 대비와 도무녀 장씨에게 죽음의 사주를 받고 숨을 거둔 연우와 이 소식에 애끓는 오열로 괴로워하는 훤의 모습이 전파를 타며 안방을 울음바다로 만들기도 했다.

3주 연속 수목극 최강자 자리를 굳건히 지키며 회마다 최고 시청률 갱신으로 맹주하고 있는 '해품달'은 오늘 방송되는 6회부터 성인 연기자들의 본격 등장이 예고되고 있어 '해품달' 신드롬이라 할만한 인기질주에 더욱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정일우와 김유정의 만남은 오늘 밤 9시 55분 MBC 수목미니시리즈 ‘해를 품은 달’에서 만나 볼 수 있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