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B.A.P', 다른 멤버들과 돌아가면서 'WARRIOR' 엔딩 장식그룹 'B.A.P', 다른 멤버들과 돌아가면서 'WARRIOR' 엔딩 장식

Posted at 2012. 2. 22. 10:52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그룹 'B.A.P' 모습이다. ⓒ중앙통신뉴스 자료사진

6인조 남자그룹 'B.A.P'는 데뷔곡 'WARRIOR(워리어)'를 통해 매주 다른 멤버들이 돌아가면서 엔딩을 장식하는 색다른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가장 먼저 팀의 막내인 젤로가 형들에게 총을 맞아 죽는 엔딩을 연출한 데에 이어, 두 번째는 힘찬이 리더 방용국의 손에 머리를 잡혀서 쓰러지는 장면을 연출했다. 그 뒤를 이어 데뷔 4주 차에서는 팀에서 리드 보컬을 맡은 대현이 양팔을 붙잡혔다가 던져졌으며, 그리고 지난 21일(화) 모 방송에서는 리더 방용국을 마지막으로 전원이 장렬히 전사하며 뜻밖의 마무리를 장식했다.

이에 팬들은 "드디어 용국찡의 센터 죽음", "레전드 감이다", "다 죽으면 어떻게 해", "용국이 진짜 잘 죽는다", "우어.. 영재하고 종업 엔딩도 보고 싶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WARRIOR'의 매주 바뀌는 화려한 엔딩무대를 호평했다.

한편, 처음으로 전원이 전사하는 강렬한 무대를 선보인 B.A.P가 지상파 방송들에서도 이러한 무대를 선보일 수 있을지에 관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청소년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