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년 만의 복귀한 이범학, "'세바퀴'에서 인사드립니다"20년 만의 복귀한 이범학, "'세바퀴'에서 인사드립니다"

Posted at 2012. 3. 22. 19:57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생존기획) '이별 아닌 이별'로 1991년 혜성같이 나타나 그 해 공중파 방송 3사 신인가수상을 휩쓸고 아쉬운 이별을 했던 가수 이범학이 강산이 두 번 바뀐 20년 만에 첫 복귀 신고식으로 MBC '세바퀴'에서 팬들 앞에 선다.

이범학은 최근 '세바퀴' 녹화에서 심신, 이정석 등 추억의 원조 오빠 부대들이 당시 같이 활동하면서 일어났던 재미있었던 에피소드와 추억들을 재치 넘치는 입담으로 풀어놓으며 그 시절로 추억 여행을 떠났다.

이날 세바퀴 녹화장은 20년 만에 힘들게 귀환한 이범학의 출연을 기뻐하는 동료들이 선거 유세 컨셉의 피켓으로 축하하며 지지해주는 모습을 보여 진짜 선거 유세장을 방불케 하며 이범학의 신곡 '이대팔'을 함께 부르며 녹화장을 달구었다.

또한 이범학은 '일요일 일요일 밤에' 이경규의 몰래카메라에 당했던 굴욕적인 자료 화면을 통해 그 때 당할 수밖에 없었던 사연들을 밝힌다.

몇 편의 영화와 드라마에 출연을 하며 연기자로도 활발히 활동했던 이범학은 지난 16일 바이브 윤민수가 만든 트로트 곡 '이대팔'을 발표하고 20년 만에 화려하게 복귀했다.

이범학은 "요즘 매일 매일이 행복하고 감격스럽다"며 짧은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범학이 출연하는 '세바퀴'는 오는 24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