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게임넷, 6개월간의 준비기간을 마치고 33번째 스타리그 개막온게임넷, 6개월간의 준비기간을 마치고 33번째 스타리그 개막

Posted at 2012. 3. 27. 13:12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스포츠소식



6개월간의 준비기간을 마치고 33번째 스타리그가 드디어 개막한다.

글로벌 No.1 게임채널 온게임넷은 스타리그 예선을 오는 31일(토), 4월 1일(일) 양일간 용산 아이파크몰 e스포츠 상설경기장에서 전용준, 엄재경, 김태형 진행으로 개막한다고 밝혔다.

스타리그는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의 실시간 전략게임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StarCraft: Brood War)의 전 세계 최강자를 가리는 대회로 1회 '하나로통신배 스타리그'를 시작으로 32회 '진에어 스타리그'까지 장장 12년간 전 세계 e스포츠 대표 콘텐츠로 자리매김해왔다.

온게임넷은 6개월 동안 기다려준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더 큰 재미와 감동을 전달할 예정이다. 우선 역대 스타리그 예선 중에 가장 오랫동안 사랑받았던 24강 듀얼토너먼트 방식을 본선 진출 방식으로 부활시키고, 스타리그 기간 중 그동안 시도하지 않았던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New Beginning Not the End(끝이 아닌 새로운 시작)'이라는 콘셉트로 시작하는 이번 스타리그가 또 어떤 스타를 만들며 숱한 화제를 불러일으킬지 시작 전부터 많은 관심을 끌고 있다.

예선전은 31일(토), 4월 1일(일) 양 일간 낮 1시부터 온게임넷을 통해 생중계되며, 예선을 뚫고 올라온 12명의 선수와 지난 대회 본선 진출자 12명이 합해져 본선 진출자 12명을 선발하는 스타리그 듀얼은 4월 14일(토)을 시작으로 매주 토, 일요일 낮 1시에 방송된다.

토, 일요일 진행되는 예선전부터 A급 매치들이 즐비해 시청자들을 즐겁게 해 줄 전망이다. 우선 택뱅리쌍 중 유일하게 스타리그 우승을 차지하지 못했던 김택용(SKT)이 A조로 예선 첫 시작을 알리며, B조 김대엽(KT), 정윤종(SKT), C조 도재욱(SKT), 김성대(KT)가 한 조에 속해 미리 보는 프로리그 결승전 매치가 성사될 가능성이 높다.

이 밖에도 H조 여제 서지수와 CJ 신예 저그 김준호의 대결이 예정되어 있으며 김민철, 이재호, 김명운, 윤용태(이상 웅진)와 신상문, 이경민, 김정우, 장윤철(CJ)도 스타리그 우승을 위한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온게임넷 김진환 PD는 "오랫동안 기다려준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더 큰 감동과 재미를 선사하겠다"라며 "새롭게 시작되는 이번 스타리그에 많은 분의 아낌없는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공군은 내부적인 사정으로 이번 스타리그 예선에 불참을 통보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청소년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