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조윤희, '넝쿨당'로 데뷔한 이래 최대 변신 선보여배우 조윤희, '넝쿨당'로 데뷔한 이래 최대 변신 선보여

Posted at 2012. 4. 20. 08:22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조윤희' 모습이다. ⓒ3HW 제공

KBS 주말드라마 '넝쿨째 굴러온 당신(극본 박지은, 연출 김형석)'의 배우 조윤희가 보이시한 톰보이 캐릭터인 '방이숙'에 완벽 빙의 됐다.

지난 15일(일) 송파에 위치한 모 레스토랑에서 조윤희가 밀가루 두 포대를 어깨에 짊어지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사진 속 조윤희는 기존 작품들에서 보여줬던 여성스럽고 청초한 모습이 아닌, 밀가루 포대를 어깨에 들쳐업고도 거뜬한 선머슴 '방이숙'에 완벽히 녹아든 모습을 보이고 있다.

극 초반부터 조윤희는 전작들에서 보여준 이미지를 벗고 데뷔 이래 처음으로 숏 커트로 머리를 자르고 청바지와 티셔츠, 야상 등을 스타일링 하며 머리부터 발끝까지 보이시한 모습으로 화제를 모았다.

특히 조윤희는 말투는 물론 걸음걸이, 디테일한 동작 하나까지 세심하게 신경 쓰며 자신의 역할에 100% 동화된 모습을 보이고 있다. 거기에 밀가루 두 포대까지 어깨에 메고 있는 조윤희의 모습에서는 전에 봤던 연약한 여성의 분위기는 전혀 찾아볼 수 없다.

이에 시청자들은 자기 일에 있어 열정적이고 진정성 가득한 ‘로맨틱 카펜터’로 매력을 발산했던 조윤희가 목수에 이어 앞으로 주된 이야기를 펼칠 이희준의 레스토랑에서는 또 어떤 털털한 톰보이의 매력을 보여줄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한 드라마 관계자는 "조윤희가 그동안 대표되었던 여성스러운 이미지를 벗고 선머슴 '방이숙'의 옷을 제대로 입었다"는 말과 함께 "털털하고 열정적인 방이숙과 처음부터 한몸이었을 것이라는 착각이 들 정도다"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톰보이 '방이숙'과 긍청남 '천재용'의 티격태격 러브라인이 극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는 KBS 2TV 주말드라마 '넝쿨째 굴러온 당신'은 매주 토, 일요일 저녁 7시 55분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청소년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