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N, 첩보액션 미드 '니키타' 2주 연속 시청률 동시간대 1위 기록OCN, 첩보액션 미드 '니키타' 2주 연속 시청률 동시간대 1위 기록

Posted at 2011. 1. 13. 17:44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니키타' 프로그램 모습이다. ⓒOCN 제공

지난 12일(수) 밤 11시 영화채널 OCN에서 방송된 첩보액션 미드 '니키타' 3, 4화가 동시간대 케이블TV 시청률 1위(AGB닐슨 기준)를 차지하며, 첫 방송에 이어 2주 연속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평균 시청률 1.501%, 순간 최고 시청률은 2.365%까지 치솟으며 2011년 최강 신작미드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30대 여성, 40대 남녀 시청층에서 모두 압도적인 1위를 기록해, '매기 큐'의 통쾌한 액션이 성인시청자들을 사로잡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방송된 3화 '마약 운반 여객기' 편에서는 스캔들을 파헤치던 잡지사의 편집장이 피살되고, 갑가지 추락한 비행기가 마약 운반 비행기였다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스릴넘치는 볼거리를 선사했다. 4화에서는 니키타가 노예 매매 조직을 추적하며 위험천만한 임무를 수행했다. 자신이 처음으로 암살했던 자의 아내를 찾아가며 죄책감에 시달리는 내면의 모습도 엿볼 수 있었다.

특히, 지난 방송에서 아찔한 모노키니 수영복, 럭셔리한 드레스 등 화려한 의상을 선보였던 매기 큐는 이번에는 가슴이 깊이 파인 블랙 탑과 가죽조끼에 킬힐까지 매치하며 섹시스타의 면모를 한껏 보였다. 긴 생머리를 날리며 선보인 스타일리시한 발차기와 권총 액션또한 백미였다는 평가이다.

현재 '니키타'는 포털사이트 '다음(Daum)'에서 평점 9.4점, 해외드라마 검색어 순위 1위에 올라오며 큰 화제를 낳고 있다. "올해 신작 미드 중 단연 최고다", "액션이 블록버스터 영화수준이다", "매기 큐의 매력이 돋보인다" 등 네티즌의 댓글도 이어지고 있다.

한편, 블록버스터 첩보액션 시리즈 '니키타'는 '미션 임파서블 3', '다이하드 4.0', '네이키드 웨폰' 등에 주연으로 출연하며 할리우드 최고의 섹시 액션스타로 자리 잡은 매기 큐의 TV 시리즈 첫 주연작이다. 거장 '뤽 베송' 감독의 1990년 영화 '니키타'를 리메이크해 TV 시리즈로 재탄생된 작품으로, 2010년 9월 미국 지상파 채널 CW에서 첫선을 보였으며, 현재 미 현지에서 방송되고 있는 최신작이다.

'니키타'는 영화채널 OCN에서 매주 수요일 밤 11시 시청자를 찾아가며, 재방송은 매주 수요일 낮 1시에 편성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청소년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