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5백만불의 사나이', 대변신 이미지 공개영화 '5백만불의 사나이', 대변신 이미지 공개

Posted at 2012. 5. 25. 19:50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사회/문화소식


영화 '5백만불의 사나이' 대변신 이미지 모습이다. ⓒCJ엔터테인먼트 제공

5백만불 전달을 명한 후 자신을 죽이고 돈을 빼돌리려는 상무의 음모를 알게 된 대기업부장이 대반격에 나서며 펼쳐지는 코믹 추격극 영화 '5백만불의 사나이(제작 하리마오 픽쳐스, 공동제작 JYP 엔터테인먼트 (주)바른손, 제공/배급 CJ 엔터테인먼트, 감독 김익로)'가 론칭 이미지에 이어 대변신 이미지를 공개했다.

얼마 전, 얼굴 일부만 드러난 론칭 이미지를 통해 궁금증을 자아냈던 '5백만불의 사나이'의 정체가 화끈한 비주얼과 함께 공개되었다. 번개가 치는 먹구름 낀 하늘을 배경으로 위풍당당하게 골드 달러 마크가 새겨진 가슴팍을 공개한 박진영의 모습 속에서는 마치 위기에 빠진 지구를 구하러 나타난 용사의 포스마저 느껴진다.

뮤지션에서 프로듀서, 엔터테인먼트 CEO, 오디션 프로그램 심사위원, 그리고 또 뮤지션. 파격적 스타일링, 남의 시선을 두려워하지 않는 솔직한 심사평, 드라마 '드림하이'에서의 망가진 모습 등 기존에 만들어진 이미지 내에서 안주하지 않고 분야를 넓혀 온 변신의 아이콘답게 배우로의 변신 또한 파격적이다.

거대한 지각변동을 예고라도 하듯 천둥, 번개가 치고, 그의 가슴팍에 새겨진 달러 마크에서는 레이저처럼 불이 뿜어져 나온다. 하지만 이 설정이 한껏 진지한 박진영의 얼굴 위에 얹혀지는 순간 분위기는 급반전, 빵 터지는 코미디로 직결된다.

수천 억대의 비자금을 굴리는 대기업 기획실 부장, 직속 상무의 총애를 독차지하던 든든한 오른팔에서 하루아침에 상사에게 뒤통수를 맞고 비자금 5백만불이 든 돈 가방을 든 특급 도망자로 대변신, 대반격에 나서는 그의 통 큰 변신이 기대되는 순간이다.

한편, 그의 영화 주연 데뷔 소식에 네티즌들은 "연기까지 잘하면 어찌합니까? 빈틈이 있어야지효:D", "ㅋㅋㅋ오빠ㅋㅋㅋ^^. 아 가슴에 안기고 싶어라", "오빠의 열정은 대체 어디까지인가요~~ 손!! 느낌 있어요^^♥" 등 그의 코미디 배우 데뷔를 반갑게 환영했다.

박진영-조성하-민효린-조희봉-오정세. 함께 서 있기만 해도 비주얼 자체가 코미디로 직결되는 다섯 배우의 만남으로 예사롭지 않은 웃음에 대한 기대감을 일으키는 '5백만불의 사나이'는 6월 28일(목) 개봉, 5백만불 전달을 명한 후 자신을 죽이고 돈을 빼돌리려는 상무의 음모를 알게 된 대기업부장이 대반격에 나서며 펼쳐지는 코믹 추격극으로 관객들의 스트레스를 통 크게 날려줄 전망이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청소년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