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선아, MBC 드라마 '아이두 아이두' 종영 소감 전해배우 김선아, MBC 드라마 '아이두 아이두' 종영 소감 전해

Posted at 2012. 7. 20. 12:50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배우 '황지안' 모습이다. ⓒ킹콩엔터테인먼트 제공

MBC 수목드라마 '아이두 아이두(연출 강대선, 극본 조정화)'의 배우 김선아가 아쉬운 마음이 담긴 종영 소감을 전했다.

과감한 변신으로 시청자들의 높은 관심을 한몸에 받으며 명불허전 '로맨스 퀸'이라는 애칭과 함께 머리부터 발끝까지 모든 아이템을 품절시키며 '완판의 여왕'으로 등극한 김선아가 종영 소감을 통해 감사의 마음을 전한 것이다.

지난 19일(목) 오후 MBC드림센터에서 김선아는 시간이 흘러 겨울이 된 드라마 속 장면을 위해 두꺼운 겨울 스웨터를 입고 배가 많이 부른 모습으로 촬영을 진행했다. 김선아는 더운 여름 날씨에도 끝까지 미소를 잃지 않은 채 행복한 '황지안'의 모습을 보였다. 드라마 촬영을 마치고 김선아는 끝나자마자 현장에 있던 모든 스태프와 따뜻한 포옹을 나누며 아쉬움의 인사를 전했다.

김선아는 "'아이두 아이두'가 드디어 끝이 났습니다. 드라마 촬영하는 동안 여러분의 따뜻한 관심과 사랑에 정말 행복했습니다. 흔히 접할 수 있는 이야기지만 자신의 입장에서는 쉽게 이야기할 수 없는 고민을 가진 캐릭터 '황지안'을 연기하면서 힘든 상황에서도 행복을 찾고, 좋은 사람들을 만나 자신의 새로운 가치를 발견하게 되는 그런 기쁨들을 느낄 수 있었어요"라며 "기죽지 않고 항상 당당하게 맞선 '지안'의 모습이 그리워질 것 같아요. 시간이 지나도 '지안'의 일부분이 제 마음속에 남아있지 않을까 싶어요"라며 아쉬움을 전했다.

이어 "좋은 배우분들 그리고 항상 열심히 하시는 스태프분들 덕분에 무더운 여름 날씨에도 항상 웃으며 촬영할 수 있었습니다"라며 "저를 항상 예쁘게 담아주시고 신경 써주신 카메라 감독님, 조명 감독님께 감사하다는 말씀 꼭 전해 드리고 싶고, 시청자분들에게 더 좋은 작품으로 다가가기 위해 항상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고민한 강대선 감독님, 조정화 작가님에게도 감사하다는 말씀 전해 드리고 싶어요"라고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드라마 촬영하면서 가장 오래 함께 했던 장우에게도 고맙다는 말 전하고 싶어요. 항상 열심히 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고, 힘들 때마다 저에게 큰 힘이 되어줘 촬영할 때 더욱 힘을 낼 수 있었던 것 같아요. 그리고 우리 사랑하는 엄마, 아빠 윤주상 선생님, 오미연 선생님에게 큰 사랑으로 항상 지켜봐 주셔서 정말 감사하는 말씀 전해 드리고 싶어요"라고 전했다.

더불어 "이번 드라마를 통해 색다른 것들을 많이 경험했었어요. 특히, 패션이나 메이크업, 헤어 등 과감하고 파격적인 스타일을 많이 선보였는데, 많은 분이 좋은 반응을 보여주셔서 뿌듯했어요"라며 "'황지안'이라는 캐릭터를 통해서 많은 것을 경험하고 느낄 수 있는 좋은 시간을 보낸 것 같아요. 작품은 끝났지만, 여러분 가슴 속에 오래 남을 수 있는 행복한 드라마였으면 좋겠습니다. 그동안 '지안'을 응원해주시고 사랑 해주신 시청자 여러분, 정말 감사드립니다"라며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지난 18일(수) 초복을 맞이해 '아이두 아이두'팀에게 영양 만점 삼계탕을 대접해 화제를 모은 김선아가 드라마 종영에 맞춰 스태프들을 위한 윈드 점퍼(바람막이 점퍼)를 선물하면서 촬영 끝까지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청소년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