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SPA-e스포츠연맹, 양측간 선수 교류 협약 체결KeSPA-e스포츠연맹, 양측간 선수 교류 협약 체결

Posted at 2012. 8. 8. 12:56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스포츠소식


KeSPA와 e스포츠연맹이 양측간 선수 교류 협약 체결했다. ⓒ한국e스포츠협회 제공

사단법인 한국e스포츠협회 (회장 이형희)는 8일(수) 오전, 한국e스포츠협회 회의실에서 한국e스포츠협회와 GSTL에 참가 중인 스타크래프트 II 팀이 뭉친 e스포츠연맹이 공동 발전에 관한 협약식을 가졌다.

양측은 e스포츠의 공동 발전에 대한 목표를 인식하고, 상호 선수 및 리그를 보호하기 위해 선수의 영입 및 이적과 교류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연맹은 자생력을 확보하고 안정적인 기업팀 창단 및 스폰서 유치 활동을 위한 기반을 갖추기 위해, 한국e스포츠협회는 스타크래프트 II로 종목을 전향한 프로게이머들이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이와 같은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르면 한국e스포츠협회 소속 프로게임단은 슬레이어스 구단을 포함한 연맹 소속 스타크래프트 II 게임단의 선수를 2013년 10월까지 영입하지 않는다. 영입이 제한되는 선수는 각 팀의 로스터 25인에 속한 선수에 한하며, 연맹은 매 분기별로 한국e스포츠협회에 로스터를 통보하게 된다. 2013년 10월 이후에는 연맹팀 소속 선수의 로스터에 상관없이 계약관계에 따라 영입할 수 있어진다.

연맹팀에서 제출한 25인의 로스터에 포함되지 않은 GSL 출신 선수들과 아마추어를 대상으로 하는 협회 주최 대회(구 커리지매치)에 참가해 자격을 부여받은 선수들은 추후 협회가 개최하는 드래프트를 통해 KeSPA 소속 프로게임단에 들어갈 수 있게 된다.

한국e스포츠협회 오경식 사무총장은 "e스포츠의 장기적인 발전을 위해서는 스타크래프트 II 리그의 활성화가 중요하다"라며 "서로의 리그를 존중하고 선의의 경쟁을 통해 더욱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주겠다"라고 밝혔다.

e스포츠연맹 원종욱 회장은 "앞으로도 협회와 연맹 양측간 긴밀한 협조와 화합으로 e스포츠가 한층 더 발전했으면 한다"라며 "여기서 멈추지 않고 더욱 발전해 나가는 e스포츠 종주국이 되기 위해서는 협조와 화합이 필요한 시기라고 본다. 팬 여러분의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한국e스포츠협회에서 인정하는 프로게이머 자격 역시 기존 스타크래프트 II 선수들에게도 주어질 예정이다. GSL 코드 S와 코드 A에 진출한 경험이 있는 게이머는 각자의 의사에 따라 프로게이머 자격을 신청하면, 프로게이머 규정에 따라 일정의 소양교육을 통해 스타크래프트 II 종목에 대한 자격을 인정하고 자격을 부여받을 수 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청소년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