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판다양과 고슴도치', 신-구 연기자들의 완벽 균형드라마 '판다양과 고슴도치', 신-구 연기자들의 완벽 균형

Posted at 2012. 9. 23. 10:52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드라마 '판다양과 고슴도치' 연기자들 모습이다. ⓒ라이언피쉬 제공

채널A 주말미니시리즈 '판다양과 고슴도치(극본 한준영, 연출 이민철)'가 중견 연기자들과 젊은 연기자들의 완벽 균형으로 '웰메이드 로코'로 호평받고 있다.

그룹 '슈퍼주니어' 동해와 차세대 로코퀸 배우 윤승아, 그리고 급부상하고 있는 한류스타 최진혁과 기대주 유소영의 사랑스러운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은 가운데 연기의 신 박근형과 양희경, 현석, 이문희의 탄탄한 연기까지 더해져 완벽균형을 이루며 기존과는 다른 '로맨틱 코미디'의 새장을 열고 있는 것이다.

지난 22일(토) 방송된 11회에서 사람들에게 사귀는 사이임을 정식 선포, 본격 로맨스에 돌입한 동해와 윤승아는 연인들의 사랑스러움과 뭉클한 감동을 오가며 로코의 진정성 있는 매력을 제대로 보여주고 있다.

여기에 뜨거운 가족애로 뭉클한 감동을 선사하고 있는 '박병무' 역의 박근형과 '박미향' 역의 이문희, 파렴치한 악행도 서슴지 않는 독한 악역으로 이번 주 최대 위기를 맞아 극에 쫄깃한 긴장감을 부여하고 있는 '최재겸' 역의 현석이 무거운 존재감으로 균형을 잡고 있다.

또한, '판다양(윤승아 분)'을 향한 순애보를 보여주고 있는 '최원일' 역의 최진혁과 원일 바라기이자 미워할 수 없는 귀여운 악녀 '강은비' 역의 유소영, 굳세게 살아가며 친엄마같이 '판다양'을 챙기는 이모 '김갑순' 역의 베테랑 연기자 양희경 등 젊은 연기자들과 중견 연기자의 연기의 합이 만들어가는 따뜻한 스토리는 시청자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로코'라고 해서 젊은 연기자들의 로맨스에만 치중하지 않고, 따뜻한 가족애와 우정 등을 균형 있게 그려내서 너무 좋다", "주말 저녁 엄마 아빠와 웃으면서 잘 보고 있다", "다양한 캐릭터들 덕분에 막장 없이도 재미있는 듯", "보기 드문 '웰메이드 로코' 드라마 인 것 같다" 등 호평을 쏟아냈다.

한편, '고승지(동해 분)'와 '최원일'의 몸싸움을 발견하고 놀라는 '판다양'의 모습이 그려지며 과연 두 사람의 승부는 어떻게 지어 졌을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는 드라마 '판다양과 고슴도치'는 23일(일) 오후 7시 30분 12회가 방송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청소년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