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디플러스, '감독과 배우사이' 영화제 개최인디플러스, '감독과 배우사이' 영화제 개최

Posted at 2012. 10. 15. 19:06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사회/문화소식
영화진흥위원회(위원장 김의석)가 운영하는 독립영화 전용관 인디플러스(서울 강남구 논현동 브로드웨이시네마 3관)가 오는 18일(목)부터 21일(일)까지 4일간 '감독과 배우사이-독립영화 감독/배우 열전'을 개최한다.

'감독과 배우사이-독립영화 감독/배우 열전'은 최근 한국 독립영화계에서 감독이자 배우, 배우이자 감독으로 다양한 재능을 보이며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그들을 조망하고 그들의 작품을 상영할 예정이다. 영화제는 총 16명의 감독 겸 배우들의 27편의 작품이 상영된다.

영화제에서 만날 수 있는 16명은 박정범, 신이수, 이우정, 이종필, 정재웅, 조현철, 양익준, 최시형, 구교환과 양은용, 서영주, 김꽃비, 그리고 충무로 여배우 방은진, 추상미, 구혜선, 류현경이다. 이들이 출연하고 직접 연출한 작품들을 통해 최근 한국독립영화계의 어떤 경향을 한눈에 훑어볼 기회를 마련하고자 한다.

특히, 제3독립영화전용관 한국영상자료원 시네마테크KOFA 2관, 제천영상미디어센터와의 공동 기획 프로그램으로 추진하여 독립영화전용관 간의 프로그램 교류 및 지역 시네마테크 연계 확장으로 지역 영상문화의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이 밖에도 상영 작품 감독과의 대화를 포함하여 감독, 배우의 밤 등 풍부한 부대행사를 마련하였다. 인디플러스에서 상영한 후 11월 1일(목)부터 4일간 한국영상자료원 시네마테크KOFA, 11월 27일(화)부터 4일간 제천영상미디어센터에서 상영할 예정이다.

한편, 상영시간표 및 작품정보는 인디플러스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청소년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