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탄생' 노지훈, 모큐멘터리 '취재파일 1107' 공개'위대한 탄생' 노지훈, 모큐멘터리 '취재파일 1107' 공개

Posted at 2012. 11. 1. 11:56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모큐멘터리 '취재파일 1107, 노지훈' 모습이다. ⓒ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오는 7일(수), 데뷔를 앞두고 있는 MBC '위대한 탄생' 노지훈이 모큐멘터리 '취재파일 1107, 노지훈'을 공개했다.

1일(목), 큐브 엔터테인먼트의 공식 SNS를 통해서 공개된 타이틀곡 '벌 받나 봐' 모큐멘터리는 공개해 노지훈의 캐릭터를 둘러싸고 픽션과 논픽션을 오가는 상황 설정에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통상적으로 가수의 데뷔와 컴백을 앞두고 타이틀곡 콘셉트의 티저영상이 나오는 것을 시작으로 마케팅이 본격 시작되지만, 노지훈의 경우는 달랐다. 타이틀곡 '벌 받나 봐'의 뚜렷한 '나쁜남자'로서의 캐릭터, 치명적인 매력의 소유자 노지훈의 실제 사이의 경계를 모큐멘터리로 다뤘다.

'벌 받나 봐'의 '나쁜남자' 캐릭터와 실제로 다양한 매력이 공존, 여심을 끌어당기는 '자석남'의 마력을 지닌 노지훈의 실체를 실화를 바탕으로 재구성한 모큐멘터리로 재치있게 풀어내는 것을 통해 타이틀곡 '벌 받나 봐'의 콘셉트를 알리기 시작한 것이다.

특히, 현아, 지나, 그룹 'BTOB(비투비)' 등 많은 주변인들의 인터뷰로 '나쁜남자'의 캐릭터가 단순한 콘셉트인지 노지훈의 실제 모습인지 모호하게 보이는 연출로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노지훈의 '벌 받나 봐' 모큐멘터리 '취재파일 1107, 노지훈'의 시작은 연습실에서 구슬땀을 흘리는 노지훈의 성실한 모습으로 시작, 같은 숙소에 사는 BTOB와 매니저들의 눈을 피해 강남 일대에서 매력녀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반전 스토리로 파격적인 구성을 했다.

특히, 여기에 노지훈이 치명적인 매력으로 여심을 홀리는 '자석남'의 이미지를 뒷받침하는 주변인들의 실제 인터뷰로 리얼리티가 더해진다. 현아는 "여자의 마음을 잘 아는 분 같다"라고 언급했고, 지나는 "자상한 매력이 있어서 여자들을 푹 빠지게 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노지훈과 행복한 연인으로 변신한 에일리의 달콤한 커플 연기가 등장하면서 픽션과 논픽션의 경계가 더욱 모호해진다. 행복하게 웃음짓는 에일리가 마지막에 눈물 짓는 모습으로 마무리되는 이 영상에서 이후에 펼쳐질 스토리에 큰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앞서 노지훈은 탄탄한 복근과 조각 몸매를 공개하며 화제를 모은 가운데, 7일(수) 타이틀곡 '벌 받나 봐'를 비롯한 데뷔 1집 앨범을 전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한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청소년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