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손나은, '무자식 상팔자'서 '걸그룹 본색' 발휘'에이핑크' 손나은, '무자식 상팔자'서 '걸그룹 본색' 발휘

Posted at 2012. 11. 9. 14:16 | Posted in - 중앙통신뉴스[2010~2015]/방송/연예소식


에이핑크 '손나은' 모습이다. ⓒ에이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걸그룹 '에이핑크' 손나은이 '걸그룹 본색'을 발휘하며 촬영장을 뜨겁게 달궜다.

손나은은 JTBC 주말특별기획 드라마 '무자식 상팔자(극본 김수현, 연출 정을영)'에서 각종 아르바이트를 하며 꿋꿋하게 나홀로 서울생활을 해나가는 긍정적인 생강 소녀 '오수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쳐내고 있다.

또 '안희재(유동근 분)'와 '이지애(김해숙 분)'의 막내아들 '안준기(이도영 분)'과 풋풋한 러브라인을 형성하며 안방극장에 달달함을 선사할 것을 예고하고 있다.

오는 10일(토) 방송되는 '무자식 상팔자' 5회에서 손나은은 상큼 발랄한 에너지가 물씬 전해지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찾을 전망이다. 자신이 소속된 걸그룹 에이핑크의 노래에 맞춰 깜찍한 안무를 선보이게 된 것이기 때문이다.

특히, 이어폰을 꽂은 채 댄스 삼매경에 빠진 손나은의 모습은 뭇 남성들의 마음을 강하게 사로잡고 있다. 수수한 유니폼 차림으로 막대 걸레를 들고도 완벽한 비주얼을 과시, 보기만 해도 절로 흥이 나는 경쾌함을 선사하고 있는 것이다. 이에 드라마 속에서 귀여운 안무와 옥구슬 콧노래로 자신의 매력을 맘껏 뽐낼 손나은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상승되고 있다.

손나은이 깜찍한 안무를 선보인 장면은 지난 10월 16일(화) 서울 평창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촬영됐다. 이날 손나은은 자신이 속한 걸그룹 에이핑크의 'MY MY'를 촬영장에서 혼자 선보여야 했던 만큼 약간의 긴장감도 드러냈던 상황이었다. 하지만 촬영에 시작하자 금세 몰입, 탁월한 무대매너를 선보이며 촬영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이날 촬영에서는 손나은에게 각별히 연기지도를 펼치는 정을영 감독의 모습도 눈에 띄었다. 연기 데뷔전을 치르고 있는 만큼 아직 드라마 동선에 완벽하게 적응하지 못한 손나은을 위해 직접 연기 시범을 보이는 등 특별 지도에 나섰다. 손나은은 충고받은 부분을 적극 수용, 곧바로 발전된 모습으로 보이며 정을영 감독을 만족케 했다는 귀띔이다.

제작사 측은 "손나은의 쾌활한 에너지가 드라마뿐만 아니라 촬영장에도 생동감 넘치는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라며 "극이 전개되면서 상대역인 이도영과 러브라인을 본격적으로 형성, 한층 다채로운 모습을 선보일 손나은의 활약을 기대해주시기 바란다"라고 전했다.

중앙통신뉴스/조성빈 청소년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수신 hk-7511@hanmail.net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