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영·정형돈·손호영, '소아비만 종결자' 도원결의! 새 프로 <수퍼키즈> MC 출격!김지영·정형돈·손호영, '소아비만 종결자' 도원결의! 새 프로 <수퍼키즈> MC 출격!

Posted at 2011. 3. 17. 22:09 | Posted in - 취미&생활/참고자료


(자료제공=스토리온) 정형돈, 김지영, 손호영이 대한민국 어린이들의 비만 해결을 위해 의기투합한다!


오는 26일 토요일 첫 방송을 앞둔 스토리온의 소아비만 탈출 프로젝트 <수퍼키즈> MC로 나서는 것.

<수퍼키즈>는 급증하고 있는 대한민국 소아비만의 충격적인 실태를 알리고 솔루션을 제공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 성인질환, 성조숙증, 왕따 등을 겪고 있는 8~13세 열 명의 고도비만 어린이를 선발했다. 전문의와 심리상담가, 트레이너, 전문 영양사 등이 총출동해 이 아이들의 건강과 밝은 웃음을 되찾아 주기 위한 '소아비만 십계명'을 제시하고 12주 간의 솔루션을 진행해갈 계획이다.

정형돈, 김지영, 손호영 등 3명의 MC는 <수퍼키즈>에 출연하는 어린이 10인의 멘토로 나서 소아비만의 구체적인 해결방안과 감동을 전한다.

메인MC로 나서는 김지영은 그 동안 브라운관에서 보여준 따뜻하고 편안한 진행으로 어린이들의 소아비만 탈출을 이끈다. 특히 아이를 양육하는 어머님의 마음으로 비만으로 인해 상처받은 아이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감싸줄 계획. 함께 호흡을 맞출 정형돈은 활기찬 분위기를 이끄는 한편으로 어린이 출연자들에게 건강관리의 중요성을 일깨워주는 역할을 담당한다. 또 건강한 이미지로 사랑 받고 있는 손호영은 '훈남 몸짱 스타'답게 아이들의 건강 멘토로서 훌륭한 롤모델이 될 예정.

정형돈은 "어린이들의 비만 탈출은 단순한 외모의 문제가 아닌 건강 측면에서 더욱 중요하다"며 시청자들의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손호영도 "어린이 출연자들의 건강상태를 확인하고 나니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우리 아이들에게 밝고 건강한 모습을 꼭 되찾아주겠다"고 의욕을 불태웠다.

스토리온의 새 프로그램 <수퍼키즈>는 오는 26일(토) 밤 12시 첫 방송을 시작으로 12주간의 본격적인 소아비만탈출 프로젝트에 돌입할 예정이다.

-Copyrights ⓒ자료제공-
"인터넷 종합 언론사 '중앙통신뉴스'는 포털 사이트 'Daum'과 'NATE'와의 제휴로 기사를 공급하고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비밀글로 남기기 | "얼굴을 보면서 할 수 없는 말은 인터넷에서도 하지 마세요"